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육아시집 -서단

2017.08.30 14:59

약초궁주 조회 수:95

육아시집.jpg


 

 

육아시집

 

사과볼을 가진 아가씨가 초등학교 샘이 되었고

아이들과 동시를 지어 시집을 냈었다.

 

연애하고 결혼해서는  육아시를 지어냈다.

 

아빠의 주책---

 

아빠가 안아주는데

자꾸 울면

나도 귀여운 강아지 한 마리

데려와서 키운다.

포메라니안으로 생각 중이야.

긴장해!   

 

젊은 아빠의 주책이

본듯이 그려져  웃는다.

시집 보다 자꾸 웃게된다.

 

젖소라는 시에는

--같은 엄마로서 미안하다고....

 

아기를 준비중인 엄마아빠들이

예습삼아 읽었으면 좋겠네~~~~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