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aa586f70698924dea235ebf53f68a6f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눈물닦이 인형

2008.10.28 12:31

압살라 조회 수:2186 추천:260

 

샘~눈물닦이 인형 만들기

봉개 함 해요.

이룸 블로그 들어가보니

넘 예쁜 인형들이 많아 침을 질질...

토욜날 하심 신랑한테 애 맡기고 젖짜놓고 나갈랍니다.

 

 

이룸아~

인형들이 넘 따뜻한 느낌이고

나에게 말을 걸어오는 것 같아 온몸이 푸근해진다.

너 마녀지?

착한 마녀.

바람, 모래, 돌, 풀, 꽃잎들을 모아서

양도 만들고 병아리도 만드는 신비한 마녀, 마술사.

니 새끼들. 넘 사랑스러버.^^

나도 마녀수업 받고 싶어.

인형만들기 가르쳐줘.

 

근데 말이쥐.

우리가 명아주 까페에서 만들었던 눈물닦이 인형은 다 어디로 갔을까?

기억이 새롭다.

 

난 그 때 머리통만 세 개를 만들어서

나머지는 집에서 완성했다.

셋 다 모두 친구들에게 입양시켰는데

그 중 하나는 프랑스에 살고 있는 친구에게 보냈다.

친구가 벽에 그 인형을 걸어 놓았는데

함께 사는 프랑스 남정네가 그 인형을 몹시 좋아한다는...

그래서 매일 아침 '윤니...윤니...'하면서 뽑뽀를 날리신단다. ㅋㅋ

 

샘.

저는 이번 달 부터 과외 시작했어요.

두 팀이라 잠깐씩 엄마한테 아기 맡기고 다녔는데,

아기랑 떨어져서 가슴이 미어지기는 커녕

아주 숨통이 탁 트여서 날아다닐 것 같았어요.

근데 아기를 못봐주겠다는 엄마의 압박.

아기가 좀 심하게 울어요.

엄마가 저 올 때까지 아기 업고 동네를 돌아야 조용한데

이젠 그 약발도 먹히질 않아요. 울고불고 몸은 땡땡 얼고.

새언니도 저 수업날 맞춰 휴가 내서 아기를 돌봐주는데

제가 개기고 개기다 지금 맘이 많이 약해진 상황.

지난 주 수업 갔다 와서 아기 입에 젖을 물리는데

입술이 차디 차길래 그 순간 제가 다지고 다졌던 마음이 와르르...

 

프리땐서로 일해도 이런데

직장맘들은 어케 사나.

이렇게라도 안 돌아다니면 병 날 것 같은데

죽갔어요.

나한텐 이분법 말고 답이 없는 것인가.

아 ~~~~~~~~~~괴롭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8 덕분에 참 잘왔습니다.(작은숲) [2] file 약초궁주 2008.11.22 1703
97 100분 토론, 흥미진진한 드라마 한편과 같았습니다.(살바도르) [2] 약초궁주 2008.11.21 2496
96 이런 후진 법이 있나? 있다...고쳐달라 [2] 약초궁주 2008.11.22 2215
95 어제 백분토론에서... [1] 강위 2008.11.21 2029
94 샘~~ 찾아뵌다 찾아뵌다 이럼서 못가고 있네요 ㅠㅠ [2] 2008.11.21 1584
93 털에 개기름은 천연로션 (털원고 2) [1] 약초궁주 2008.11.21 2348
92 털 수난시대 (털은 몸에 난 나무/ 원고 1) 약초궁주 2008.11.21 2538
91 문근영과 박근혜 (정운현 시론 잼짱!) [1] 약초궁주 2008.11.21 1556
90 대진하는 날 [2] 풀비 2008.11.20 2189
89 투 미스터 오바마~~(우리도 이런 맴을 갖자고) [1] file 약초궁주 2008.11.20 2377
88 12월 1일 고양어울린누리 마을학교 강의 오세요. [2] file 약초궁주 2008.11.18 2604
87 80 할머니들이 담가주신 김장 [2] 약초궁주 2008.11.18 2288
86 궁금해서요 [1] 배주은 2008.11.18 1808
85 선생님, 이유식에 대해 여쭤보아요~ [1] 김정 2008.11.17 1852
84 마은잡기 [1] 은수 2008.11.16 2116
83 인연되면 가겠죠... [3] 보아 2008.11.15 2136
82 그건 진짜 도와줘야겠더라~ [2] 약초궁주 2008.11.15 2173
81 토직 포기했습다 [1] 은수 2008.11.15 2326
80 그 법, 집어 치우라!!!!! [1] 약초궁주 2008.11.14 2060
79 15일 토욜 오후 여의도 꽃집회 번개 우르르~~ [4] 약초궁주 2008.11.14 2281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