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aa586f70698924dea235ebf53f68a6f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혼자 놀기 최고-점치기

2008.10.22 10:35

yakchobat 조회 수:3942 추천:648



 

내게는 점치는 책들이 여러 종류다.

 

주역책...64괘를 쓰기만 해도 맘이 고요해지고

 

아. 이책만 베껴 쓰면서 붓놀이 해도 한 십년

 

심심치 않게 잘살거 같은 예감도 들었었다.

 

도시에 있으면 떠나고 싶고

 

자연속에 있으면 또 책이 읽고싶고...글씨가 쓰고 싶어 근질거린다.

 

여행에서 돌아와 졸린눈 비비며

 

몇글자..적다보면 그제서야 천지사방을 헤메던 마음이 따라와

 

몸곁에 있는것 같다.

 

왠 변덕인지. 무슨 조화속인지. 나는 그러하다.

 

중건천에서 천택리 천화동인 천뢰무망..망할 망자를 쓰면서

 

또 화를 낸다. 망할 망자는 밑에 여자여를 쓰기 때문에. 이거뜰이 하면서.

 

지천태와 천지비. 요걸로 내가 체위 설명을 하면서

 

천지가 이렇게 천이 위에 있으면 하늘과 땅이 벌어져 가까워 질수 엄꼬

 

조화를 부릴수 엄써서. 별볼일 없는 흉괘다.

 

 

지천태는 산과들에 씨앗 뿌려 풍년을 약속하는 풍성한 기운

 

천지가 합심하여 조화롭게 만물을 양육함이라. 그러면서 혼자 므흣^^

 

이러구러 지화 명이를 거쳐 지뢰복 지풍승....중지곤에 이르러

 

하늘을 섬기고 순응할 괘라 남을 섬겨라...면 64괘인데.

 

앗 내가 베낀것은 63이다. 하나가 모자라네. 어디서 빠졌지????

 

 

사진은 월요일 충주 강의가서 신라때 중원 칠층탑

 

매니져로 따라가신 엄마. 인물 사진 크게 안찍는다고 삐지심.

 

점을 친다는것은 맘속에 간절히 원하고 물어보는거.

 

누구에게? 자신에게...자신속의  큰 자아에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8 덕분에 참 잘왔습니다.(작은숲) [2] file 약초궁주 2008.11.22 1703
97 100분 토론, 흥미진진한 드라마 한편과 같았습니다.(살바도르) [2] 약초궁주 2008.11.21 2496
96 이런 후진 법이 있나? 있다...고쳐달라 [2] 약초궁주 2008.11.22 2215
95 어제 백분토론에서... [1] 강위 2008.11.21 2029
94 샘~~ 찾아뵌다 찾아뵌다 이럼서 못가고 있네요 ㅠㅠ [2] 2008.11.21 1586
93 털에 개기름은 천연로션 (털원고 2) [1] 약초궁주 2008.11.21 2348
92 털 수난시대 (털은 몸에 난 나무/ 원고 1) 약초궁주 2008.11.21 2540
91 문근영과 박근혜 (정운현 시론 잼짱!) [1] 약초궁주 2008.11.21 1556
90 대진하는 날 [2] 풀비 2008.11.20 2190
89 투 미스터 오바마~~(우리도 이런 맴을 갖자고) [1] file 약초궁주 2008.11.20 2377
88 12월 1일 고양어울린누리 마을학교 강의 오세요. [2] file 약초궁주 2008.11.18 2604
87 80 할머니들이 담가주신 김장 [2] 약초궁주 2008.11.18 2288
86 궁금해서요 [1] 배주은 2008.11.18 1808
85 선생님, 이유식에 대해 여쭤보아요~ [1] 김정 2008.11.17 1852
84 마은잡기 [1] 은수 2008.11.16 2118
83 인연되면 가겠죠... [3] 보아 2008.11.15 2138
82 그건 진짜 도와줘야겠더라~ [2] 약초궁주 2008.11.15 2173
81 토직 포기했습다 [1] 은수 2008.11.15 2326
80 그 법, 집어 치우라!!!!! [1] 약초궁주 2008.11.14 2060
79 15일 토욜 오후 여의도 꽃집회 번개 우르르~~ [4] 약초궁주 2008.11.14 2281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