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aa586f70698924dea235ebf53f68a6f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나른한 오후,

2009.02.12 15:42

강위 조회 수:1316 추천:198

 

 

요즘 점심 도시락을 싸다니는데요,

아침마다 반찬 만드는 재미가 꽤나 솔솔해요

점심 때 근처라곤 하지만 나다니는 것도 귀찮고, 뭐 먹을지 궁리하는 것도 지겹고,

양배추랑 버섯도 많이 먹어야 하고, 무엇보다 내 반찬을 내가 결정할 수 있다는 주도성이 좋아요.

 

점심을 먹고 짬이 나서 <게르음의 찬양>을 읽었어요

아직 후기는 안 읽고 남겨뒀어요. 일부러.

 

그림책을 읽을 때마다 느끼는데, 그림책을 잘 읽는 사람이 책을 잘 읽는 사람인 것 같아요.

내용 파악에 골몰하고 마음대로 뛰어넘는 습관 때문에

책을 읽을 때 온전히, 느리게, 천천히 들여다보는 게 어렵거든요.

문장 하나 하나를, 토씨 하나를, 숨결 하나를, 곳곳에 배인 마음과 생각을 바라보기 위해선

조금씩 머뭇대야겠단 생각이 들었어요.

 

이사를 하고 좋은 점이 천천히 움직일 수 있다는 거.

지하철 타고 다닐때는 사람에, 시간에 부대끼는 게 견디기 힘들었거든요.

회사에서 집까지 걸어서 25분 정도 걸리는데, 퇴근하고 집에 가면 4,50분 정도 걸려요.

홍대 주변은 천천히 걷고, 조금 앉았다 쉬기도 하고, 옷가게 걸린 옷들 구경도 하고,

남의 집 담벼락 나뭇가지도 보고, 하늘도 보고, 장도 보고... 이러다보면 거의 한시간이죠.

똑같은 한시간인데 지하철에 부대낄 때와는 차원이 달라요.

시간이라는 거, 돈이라는 거

머릿속으로 암만 굴려도 여유가 안생기는데, 몸은 아는 것 같아요.

어떤 시간이 나에게 맞는지, 소중한지, 의미있는지.

 

여튼,

게으름의 찬양 탓인지, 복대 때문에 소화가 안돼서인지 나른한 오후네요.

친구가 전화와서 오가피 물 끓여먹으래요. 한약이랑 부대끼지 않으려나?

 

 

(참. 이번 약은 입에 조금 쓰더라고요. 몸에 좋으려고 그러나?

첫번째 약은 맛있었고, 두번째 약은 포근했는데 이번약은.... 허리 아픈게 억울해서 그런지

입에 좀 쓰다는.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8 만우절에 장국영이 그립다면 (강추) [2] 약초궁주 2009.03.25 1332
307 불을 끄려고 강물을 마신다는...청화스님 약초궁주 2009.03.24 1388
306 4월엔... [1] 숲^^ 2009.03.24 1433
305 부족한 부모노릇에 희망 달기... [2] 주렁주렁이룸 2009.03.22 1313
304 오산 강의 후 사진 올려유~~~~~~ [1] file 이명옥 2009.03.20 1510
303 오산 여성대학 강의 [1] file 이명옥 2009.03.20 1557
302 선생님,안부인사 올립니다. [1] 강릉아줌마 2009.03.20 1539
301 약초밭 나들이 [2] 보아 2009.03.19 1330
300 [길따라 소리따라] 공갈빵 장철학정명원 2009.03.19 1297
299 질좋은 안약 찾았음돠-일 잘하는 사내 [2] 약초궁주 2009.03.19 1494
298 고양시 5학년 5반 박여사님 화이팅!!!! [1] 약초궁주 2009.03.17 1449
297 ~~내 별명은 병아리 오줌이었는데 약초궁주 2009.03.17 1499
296 선생님~ [1] 아름답고강한나은 2009.03.15 1132
295 숲에 가고 싶다... [3] 숲^^ 2009.03.15 1239
294 은수는 아무래도 연애는 어렵지 싶네요 심술로 숙제할 기회가 멀리 멀리~~~ [1] 은수 2009.03.15 1452
293 스스로에게 선물하는, 올 봄 가장 큰 이벤트가 되겠네요. [2] file zest 2009.03.14 1730
292 사이트를 통해 또 만날수 있다는 건 참 ...놀랍고도 기쁜일.. 꿈이 2009.03.13 1294
291 어머니 선보겠습니다!! ( 씨네 21 김도훈 기자) [2] 약초궁주 2009.03.12 1453
290 오산에 갖고 갈 광고지 [3] file 안티크 2009.03.11 1367
289 나의 토종 재래 석기시대 입맛으로~ 약초궁주 2009.03.11 1392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