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aa586f70698924dea235ebf53f68a6f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언니 동생이 손잡고 고속버스 타고 오셨다.

이 양반들 하고는 내가 좀 인연이 깊다.


몇년전에도 목소리를 잃은 인어공주처럼 

목소리가 안나오는 고치기 어려운 병을 가지고 

대학병원 까지 1년 이상 온 군데를 이미 거치셨다.


나야 3분 진료하고 처방내고 석달 뒤 오라는 식이 아니라

꼼꼼히 보는 걸로 최선을 다하니까

다행스럽게도 6개월 만에 치료 잘되어서

서로 웃으며 얘기할 수 있어 기뻤다.

이젠 전화 목소리도 잘 들리니 어려움은 사라졌다.


수년이 지난 요즘, 다시 목아픔 전조증상과 

식도 위까지 탈이나서 멀리 나들이를 하셨다.

다시 고치면 되고 스트레스 내가 살려면 버려야지

끌어안고 있어 봤자..나 만 손해라고 놔주라 말씀 드렸다.


옆에서 환하게 속시원하다는듯 웃고 있는 동생.

내가 물었다. 그 집안에 우울하다고 자꾸 자살하고 싶다는 그 동생은

잘 있냐고?  그랬더니 깔깔 웃으면서 저예요 라는 답변. ㅋㅋ


~~그때는 화병에 우울증에 환청이 들리고

자꾸 연못으로 뛰어들려니까 식구들이 돌아가며 지키고.

지푸라기 조차 잡을 힘도 없고...불안해서 1분도 못 앉아 있었어요.

우리 집안에서 그때 선생님이 고쳐준 얘기 많이 해요. ㅋㅋ~~~


아 속사포로 증상 얘기하는데

기운도 좋고 웃기도 한다.  이게 죽을 맛을 고쳐서

살 맛이 나게 되는 치료다. 나의 살 맛 까지도!


다시 재발한 언니도 꼭 나으시리라 믿는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01 선생님 ~~~! ^^ [1] 유진63 2021.06.24 107
2800 안죽고 살아 있습니다 [1] 은수 2021.06.22 125
» 죽을 맛과 살 맛 ㅎㅎ (감사한 일) 약초궁주 2021.06.18 124
2798 1년 만에 강의~~(담주 월욜 동두천) [1] 약초궁주 2021.06.08 124
2797 걷는 사람,이유명호 [4] 랄라 2021.06.01 164
2796 아내에게 코로나 안 옮기려면 남편이 맞으셔야 (버럭) [1] 약초궁주 2021.06.01 154
2795 정기검진왔어요~ [1] 제이 2021.05.31 121
2794 잘지내시죠?? [3] 제이 2021.05.12 155
2793 휴진-5.18 화욜 휴진!!!! (죄송합니다만 양해부탁드려요) 약초궁주 2021.05.11 3497
2792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한 사람들이 늘어나네요 [1] 랄라 2021.05.10 122
2791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후기 [1] 신선한새 2021.04.29 322
2790 총체적 난국인 몸! 또 한번 살아났습니다 [2] 랄라 2021.04.15 226
2789 프랑스제약회사 ..다이어트약 으로 최대 2천명 사망케해~~~ 약초궁주 2021.04.14 8830
2788 홈피 취지와 안맞는 글들을 삭제합니다.~ 약초궁주 2021.04.13 211
2787 나는 열렬히 행복하기로 마음 먹었당~~ [2] 약초궁주 2021.04.08 212
2786 동백의 마음을 보내요 [2] file 약초궁주 2021.03.26 222
2785 안녕하세요 [2] jaejae 2021.03.19 189
2784 쉼 없는 헌신,노동에도 명랑긍정인 할머니들 대사~~ [1] 약초궁주 2021.03.17 196
2783 구미 아기..(기다리는 엄마에게는 안오고) [1] 약초궁주 2021.03.12 192
2782 사랑이란... (창세기 예루살렘성경 불어판 해설) [1] 약초궁주 2021.03.06 220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