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25ac150166d1c1b79cef64f80f51bc28.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아침에 한겨레 신문서 읽은 구절입니다.

살아야겠다...란 김탁환 소설중 글귀랍니다.



< 세월호란 배에 타지 않아 다행이라고 말하는,

우리의 안일하고 허약한 자기합리화가 

그를 죽음으로 내모는 중이지.


그렇게 비겁한 다행에 안주하면

결국 언젠가 우리도 외롭게 

불행을 만나게 돼! >


코로나란 전염병에도 맞서 싸우는 간호사

의료진들.


폭우속에서 하수구에 쌓인 쓰레기를

맨손으로 치운 남자분


목까지 찬 물속에서 자동차의 여자분을

구해낸 남자분....


어려움이 닥칠때마다 의병처럼

나서서 서로 돕는 분들때문에

이 나라가 망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모두 고맙습니다

떳떳하고 올바른 선의와 행동하는 양심이 퍼지는 세상.

여러분들이 의인이십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75 진짜 주먹이 나서고야 스토킹이 끝났다. [2] 약초궁주 2022.10.04 7
1374 스토킹하는 넘-법은 멀고 주먹이 해결해줬다? 2 [4] 약초궁주 2022.09.29 17
1373 신당역 범죄와 잘못된 망상집착 [5] 약초궁주 2022.09.29 15
1372 여름 호박잎 고구마줄기 오이지와 슬슬 작별할때 [5] file 약초궁주 2022.09.22 31
1371 도봉산포대능선-지팡이와 도시락의 힘으로 [5] file 약초궁주 2022.09.15 82
1370 태풍 지나고 안식 추석 되시길.~~ [1] 약초궁주 2022.09.08 48
1369 우영우의 마지막 답! (우리모두 그렇다) 약초궁주 2022.08.25 69
» 살아야겠다.....폭우속 의인들께 고마움을~ [1] 약초궁주 2022.08.10 85
1367 여름휴가안내 [1] yakchobat 2022.08.10 41
1366 미국의 미친 연방대법원 판결- 임신중단권 폐지됐다. 약초궁주 2022.07.29 54
1365 돌팔이 그렇다더라 낚이지 마세요 ㅎㅎ 약초궁주 2022.07.27 54
1364 한의원 퇴근은 5시 30분!!!!! 약초궁주 2022.07.26 51
1363 미움으로 괴로울때는 내 감정을 돌보란 신호! [2] 약초궁주 2022.07.14 73
1362 선생님~ 울산에 사는 홍이수경이예요. [2] 홍이 2022.07.11 49
1361 헤어질 결심을 굳이 영화로 봐야하나? [2] 약초궁주 2022.07.06 74
1360 산에 들어가 피아노와 살고 싶다 ^^(임윤찬) [4] 약초궁주 2022.07.02 51
1359 하늘땅님 산신령님 엄마압지 ..고맙습니데이~~ [4] 약초궁주 2022.06.21 84
1358 생선가게 아저씨~~ 약초궁주 2022.06.10 91
1357 모내기 들판을 걸어서~~ [2] file 약초궁주 2022.06.07 76
1356 하늘님 비 좀 흠뻑 내려 주세요~~~ [1] file 약초궁주 2022.05.25 95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