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25ac150166d1c1b79cef64f80f51bc28.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꽃이 일찍 핀다는 뉴스다.

공원에도 그 귀한 매화가, 산수유가 피었다.

에헤라 마음은 저만큼 봄맞이 로구나


옷은 겨울처럼 내복까지 입으시공

내복은 어린이날까지 ㅋㅋㅋ

목수건에 마스크 하고 걸어봅시다.

봄 감기 걸리면 큰일이니까.


가을에는 모든 동물들이 뚠뚠 해진다.

지방층을 늘려서 겨울을 나려는 지혜라서

참새도 동글동글 비둘기는 뒤뚱뒤뚱 닭둘기가 된다.


이제는 봄

새들은 요란하게 지지배배 짝짓기를 하고

알을까고 새끼를 낳아서 여름에 키워야 한다.


그럼 땅속은? 불쑥 불쑥 들썩 거리며

온갖 씨앗들이 흙을 들추고 나온다.


파릇한 둔덕을 보면 냉이 달래 씀바귀

지청개... 제비꽃 양지꽃 난리가 난다.


봄나물의 으뜸은 

냉이가 뿌리가 곱고 깊게 뻗어서

강인하게 쭉쭉 뻗는 기운을 가졌다.


나물 무치는데 똥손이어도 상관없다.

다이어트에는 왕창 먹을수 있는 좋은 방법이 있으니까

갖은 양념도 필요없다. 있는대로.


냉이는 좀 다듬어서 소금물에 살짝 데쳐서

다져 놓는다.

두부 한모를 물기짜서 같이 버무린다 

간은 소금 조금.

깨가루 넣으면 고소해진다.


반찬보다는 주식 비스므리하게 많이 

먹으려면 싱거워야 좋다.

잡곡밥 양은 반쯤 줄이고 냉이두부무침으로

배를 채운다.


건강한 느낌이 온몸에 퍼진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68 살아야겠다.....폭우속 의인들께 고마움을~ [1] 약초궁주 2022.08.10 31
1367 여름휴가안내 [1] yakchobat 2022.08.10 14
1366 미국의 미친 연방대법원 판결- 임신중단권 폐지됐다. 약초궁주 2022.07.29 35
1365 돌팔이 그렇다더라 낚이지 마세요 ㅎㅎ 약초궁주 2022.07.27 37
1364 한의원 퇴근은 5시 30분!!!!! 약초궁주 2022.07.26 33
1363 미움으로 괴로울때는 내 감정을 돌보란 신호! [2] 약초궁주 2022.07.14 64
1362 선생님~ 울산에 사는 홍이수경이예요. [2] 홍이 2022.07.11 45
1361 헤어질 결심을 굳이 영화로 봐야하나? [2] 약초궁주 2022.07.06 59
1360 산에 들어가 피아노와 살고 싶다 ^^(임윤찬) [4] 약초궁주 2022.07.02 46
1359 하늘땅님 산신령님 엄마압지 ..고맙습니데이~~ [4] 약초궁주 2022.06.21 82
1358 생선가게 아저씨~~ 약초궁주 2022.06.10 82
1357 모내기 들판을 걸어서~~ [2] file 약초궁주 2022.06.07 73
1356 하늘님 비 좀 흠뻑 내려 주세요~~~ [1] file 약초궁주 2022.05.25 93
1355 봄 한없이 걷다 보니... [2] file 약초궁주 2022.04.27 137
1354 엄마 산소 앞에서 재롱잔치를~~~ [1] file 약초궁주 2022.04.19 132
1353 22년 내게 아주 간절한 진달래 [1] file 약초궁주 2022.04.15 103
1352 이제 알았네 유통기한과 소비기한~~ [2] 약초궁주 2022.04.06 90
1351 할머니의 깨달음 (코로나 이후) [2] 약초궁주 2022.03.31 101
1350 대구 file 제이 2022.03.29 62
1349 친구에게 우유를 건네는 사람보다~~ [1] 약초궁주 2022.03.22 104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