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859db41b25117105770fa366ce47785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시 따라서 기도하기~~

2020.09.29 15:54

약초궁주 조회 수:44

너무 좋은 시다. 

추석 긴 연휴에 나도 이 느낌과 마음으로

시를 읊어 보리라.



오래된 기도

                                      - 이문재

가만히 눈을 감기만 해도
기도하는 것이다

왼손으로 오른손을 감싸기만 해도
맞잡은 두 손을 가슴 앞에 모으기만 해도
말없이 누군가의 이름을 불러주기만 해도
노을이 질 때 걸음을 멈추기만 해도
꽃 진 자리에서 지난 봄날을 떠올리기만 해도
기도하는 것이다

음식을 오래 씹기만 해도
촛불 한 자루 밝혀 놓기만 해도
솔숲 지나는 바람 소리에 귀 기울이기만 해도
갓난아기와 눈을 맞추기만 해도
자동차를 타지 않고 걷기만 해도

섬과 섬 사이를 두 눈으로 이어주기만 해도
그믐달의 어두운 부분을 바라보기만 해도
우리는 기도하는 것이다

바다에 다 와가는 저문 강의 발원지를 상상하기만 해도
별똥별의 앞쪽을 조금 더 주시하기만 해도

나는 결코 혼자가 아니라는 사실을 받아들이기만 해도
나의 죽음은 언제나 나의 삶과 동행하고 있다는
평범한 진리를 인정하기만 해도

기도하는 것이다
고개 들어 하늘을 우러르며
숨을 천천히 들이마시기만 해도

- 시집 <지금 여기가 맨 앞>(문학동네, 20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56 남편 병간 하면 아내 골병들고...아내 병나면 남편은? [1] 약초궁주 2020.10.22 7
2755 쌤~~ [1] 제이 2020.10.22 9
2754 명절은 잘보내셨는지요?? [3] 제이 2020.10.14 31
2753 '욱' '버럭'하는 남편에게~편지 써보기 [1] 약초궁주 2020.10.13 26
2752 가을의 기도..김현승 시인 약초궁주 2020.10.07 31
» 시 따라서 기도하기~~ [1] 약초궁주 2020.09.29 44
2750 트렁크에서 짓눌려 죽은 아이의 넋을 위로하며~~ [2] 약초궁주 2020.09.17 59
2749 사후생...어린이와 죽음을 읽는중!!!!! 약초궁주 2020.09.16 47
2748 거리두기 2.5 ..여기서 막아야 합니더. 약초궁주 2020.09.05 164
2747 태풍이 지나간 뒤 내가 달라진 것은??? 약초궁주 2020.08.27 76
2746 여러분 진짜 조심해주십시오~~~코로나현황 [1] 약초궁주 2020.08.18 519
2745 택배가 월요일까지 안들어갈 예정. (한약은 천천히~~) 약초궁주 2020.08.14 49
2744 50일 장마 폭우의 원인은~~(공부해서 씀^^) 약초궁주 2020.08.06 99
2743 치과 임플란트 시도 있네요-몸의 상상 [1] 약초궁주 2020.08.04 51
2742 치과선생님께 쓴 편지~~~ 약초궁주 2020.07.28 67
2741 '그분'이 오시면 쥐어뜯겨요ㅜㅜ [1] 약초궁주 2020.07.16 128
2740 고소인, 피고소인 2차 피해 주지 맙시다. [6] 약초궁주 2020.07.14 112
2739 오랫만에 인사 드립니다. : ) [3] 늘픔 2020.07.02 115
2738 백일, 한 학기의 감각. [4] 신선한새 2020.06.27 93
2737 엄마가 만들어준 백일모시옷~~~~ [2] file 약초궁주 2020.06.26 120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