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859db41b25117105770fa366ce47785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6월에 일어난 의붓아들 트렁크 사망사건.

어제 그 의붓엄마에게 22형이 선고 되었다.

판사도 판결문을 읽다가 눈물을 흘렸다고 한다.


자기도 두명의 10대 아이들이 있고

남자쪽도 아들 하나를 데리고 재혼한 건데.


작은 트렁크에 몸을 우겨넣고

그위에 올라가서 (자기 자녀들도 함께) 방방 뛰었다고 한다.

틈새로 헤어드라이어로 뜨거운 바람을 불어넣고.

악독하기가 사람이라..엄마라 할수없다.


그런데도 아이는 죽어가면서 끝까지

엄마를 부르며 살려달라고 했단다.


어린이와 죽음 책을 새벽까지 다 읽고

설핏 잠이들어 단골꿈인...어린아들 5세 짜리 선명한 꿈을

또 꾸었다.


출근해서.

포도와 사과를 접시에 담고

촛불을 켜놓고...아이를 생각한다.


부디..짧으나 서럽고 참혹한 이번 생을 마치고

다음 생에는  엄마 아빠 사랑 듬뿍 받는곳에서

환생하기를...


허물없이 착하게 살다 갔으니

지금 그곳...영계에서도 평안하고 사랑받기를

간절히 기도해본다.


아동 범죄...납치 학대 살인..성학대.

성폭력...처벌이 확실하게 형량도 높아지길!!!!

감형 정상참작 .술기운에 심신미약..초범 어쩌구로

집행유예로 세상에 나와 활보하는 일 없기를 바란다!


조두순 석방때문에 안산이 떨고있는데

어찌 처러될건지 지켜봐야겠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56 남편 병간 하면 아내 골병들고...아내 병나면 남편은? [1] 약초궁주 2020.10.22 7
2755 쌤~~ [1] 제이 2020.10.22 9
2754 명절은 잘보내셨는지요?? [3] 제이 2020.10.14 31
2753 '욱' '버럭'하는 남편에게~편지 써보기 [1] 약초궁주 2020.10.13 26
2752 가을의 기도..김현승 시인 약초궁주 2020.10.07 31
2751 시 따라서 기도하기~~ [1] 약초궁주 2020.09.29 44
» 트렁크에서 짓눌려 죽은 아이의 넋을 위로하며~~ [2] 약초궁주 2020.09.17 59
2749 사후생...어린이와 죽음을 읽는중!!!!! 약초궁주 2020.09.16 47
2748 거리두기 2.5 ..여기서 막아야 합니더. 약초궁주 2020.09.05 164
2747 태풍이 지나간 뒤 내가 달라진 것은??? 약초궁주 2020.08.27 76
2746 여러분 진짜 조심해주십시오~~~코로나현황 [1] 약초궁주 2020.08.18 522
2745 택배가 월요일까지 안들어갈 예정. (한약은 천천히~~) 약초궁주 2020.08.14 49
2744 50일 장마 폭우의 원인은~~(공부해서 씀^^) 약초궁주 2020.08.06 99
2743 치과 임플란트 시도 있네요-몸의 상상 [1] 약초궁주 2020.08.04 51
2742 치과선생님께 쓴 편지~~~ 약초궁주 2020.07.28 67
2741 '그분'이 오시면 쥐어뜯겨요ㅜㅜ [1] 약초궁주 2020.07.16 128
2740 고소인, 피고소인 2차 피해 주지 맙시다. [6] 약초궁주 2020.07.14 112
2739 오랫만에 인사 드립니다. : ) [3] 늘픔 2020.07.02 115
2738 백일, 한 학기의 감각. [4] 신선한새 2020.06.27 93
2737 엄마가 만들어준 백일모시옷~~~~ [2] file 약초궁주 2020.06.26 120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