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어제는 현충일.

중간에 끼인 공식휴일.


보너스를 받은 기분으로

보온병에 커피한잔을 담고 물을 넣었다.

(아이는 보이차냐고 놀린다.)

오렌지 참외 각 한알.

선물받은 (수야 땡큐)..에그타르트 두개.


요것이 새참이다.


아침에 아이랑 강화로 행했다. (엄마집)

마당에 매실이 열려서 따주길 학수고대 하고있으니.

씨 빼기는 귀찮고..매실청은 엄청달고.

딸은 그냥 술을 담그자고.

1.8리터 담금주...처음 사봄.

유리병도 소독해서 들고갓다.

매실주 담가놓고 1년 기다려야지.


아침은 당근  우리옥 백반!!!!!! (이모님 오래 사셔야)

맛난 순무김치를 먹을텐데

부부도 연세가 드시고...반찬 나르는 동작이 

아주 느리시다.

내가 이리 늙었는데..70년 식당...밥사님

고개가 절로 숙여진다.


일욜은 산에 안가고..못가고.

청계천박물관을 걸어볼까한다.

동대문시장 먹거리도 먹고

광장시장...꽃시장도 어슬렁 거리고....

도심에서 걷기!


해외토픽에 실린 과학 뉴스에 따르면

인간은 운동하려고 뇌가 발달했단다.

지능과 이성 발달을 위;한것 보다.

걷기와 몸쓰기..운동하기 위해 발달했다능.

말이 당근 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92 도시락 선물~ 자랑질임다~ [2] file 제이 2019.06.21 35
1191 고통으로 잃은것을 사랑으로 채우려고 섹스도 하는거~~ [2] 약초궁주 2019.06.21 35
1190 86세 금복 할머니 말씀이~~ 약초궁주 2019.06.19 38
1189 어떤 부름....문태준 시 ( 엄마가 부르시네_ [5] 약초궁주 2019.06.18 43
1188 감자를 신문지에 둘둘싸서... 약초궁주 2019.06.12 50
1187 우리나라가 아름다운 나라가 되길 원한다. (김구선생님) 약초궁주 2019.06.11 33
1186 나는 나로 살기로했다_김수현- [1] 제이 2019.06.07 63
1185 밤에는 ......시인 최문자. [1] 약초궁주 2019.06.07 44
» 월욜 강의 있으면 일욜은 몸조리 ㅋㅋ 약초궁주 2019.06.07 39
1183 행복일기...어제 들은 이야기 [2] 약초궁주 2019.06.05 71
1182 샤먼가이아...최인숙 사진전시회 (모델 노릇) [2] file 약초궁주 2019.06.04 51
1181 문병..머물다 가기도 했다. [1] 약초궁주 2019.05.28 143
1180 6년전 심리분석....문병 [2] file 약초궁주 2019.05.25 87
1179 공주시 인문학 강의~~한옥마을 멋짐 [2] file 약초궁주 2019.05.21 66
1178 성행위중 스텔싱은 범죄라고요! [2] 약초궁주 2019.05.08 96
1177 그의 손 --정희성 시인 [1] 약초궁주 2019.05.03 75
1176 어떤 허락도 처발도 용인하지 않겠다.!!!(낙태죄) 약초궁주 2019.05.01 54
1175 서오릉....중학교때 소풍갔던 곳~~ [1] file 약초궁주 2019.04.23 83
1174 쇠고기가루볶음 응용 꿀팁^^ [1] file 약초궁주 2019.04.23 68
1173 누나가 좋아서.... [4] file 약초궁주 2019.04.18 96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