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먼저

문정희 선생님의 시

남편을 음미해보시라.



「남편」 문정희


아버지도 아나고 아빠도 아닌

아버지와 오빠 사이의 촌수쯤 되는 남자

내게 잠못 이루는 연애가 생기면

제일 먼저 의논하고 물어보고 싶다가도

아차, 다 되어도 이것만은 안 되지 하고

돌아누워 버리는

세상에서 제일 가깝고도 제일 먼 남자


이 무슨 원수인가 싶을 대도 있지만

지구를 다 돌아다녀도

내가 낳응 새끼들을 제일로 사랑하는 남자는

이 남자일 것 같아

다시금 오늘도 저녁을 짓는다


그러고 보니 밥을 나와 함께

가장 많이 먹은 남자

전쟁을 가장 많이 가르쳐 준 남자


~~~ 여기에 다른 이름을 넣어보면

감정이  좀 달라진다.

남편 대신 자식을 애인을 부모를

친구를 넣어보고

애착관계의 이유를 생각해보면....


적과 동지는 가깝고도 멀다.


실제 나와거리가 먼데

뉴스때문에 적이되고 동지 같기도 한 사람들.

내가 왜 미워하나...좋아하나...

피식하다가도 열불이 난다.


미움속에 그.혹은 그녀속에 

나와 똑같은 미운 것들이 보여서일까????


법정 스님 말씀에

꽃이 예쁘다만 하지 말고

자신은 무슨 꽃을 피우는지 보라하셨는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40 공유 커피...ㅎㅎ [1] file 약초궁주 2018.11.15 12
1139 앵벌이 강사 ...귤하고 과자싸 달라고 ㅋㅋ [1] file 약초궁주 2018.11.13 19
1138 월요일엔 뭐하냐고? 일도 안하고!!!! [1] 약초궁주 2018.11.13 19
1137 이번 가을은 안산의 재발견~~ [2] file 약초궁주 2018.11.06 42
1136 내 인생에 연애편지라면 몰라도.... [4] 약초궁주 2018.11.02 46
1135 단풍 놀이는 동네 뒷산으로~~~ [1] file 약초궁주 2018.10.31 39
1134 낙엽 구르면 ... 제망매가 생각 나 [1] 약초궁주 2018.10.24 65
1133 딴짓이 재밌어 ㅋㅋㅋㅋ [1] file 약초궁주 2018.10.19 65
1132 추석 단식효과...올레에서 복구하다. [1] file 약초궁주 2018.10.11 84
1131 눈 먼 말.....(누구라도 그러하겠지) [1] 약초궁주 2018.10.04 99
1130 6 토욜, 휴진안내...올레 다녀올게요. 죄송^^ 약초궁주 2018.10.04 51
1129 단식후 10일 경과...하루 가출! 약초궁주 2018.10.04 59
1128 단식 2일차...저녁에는 십리걷기까정. 약초궁주 2018.09.27 269
1127 고운 손 할래? 좋은 손 할래? file 약초궁주 2018.09.21 78
1126 10월 6 토요일 휴진 합니더 ( 게센누마 올레 ) 약초궁주 2018.09.20 71
1125 고운맘 카드..한의원에서 사용할수 있다네. [2] file 약초궁주 2018.09.18 68
1124 결혼 전에는 ...안 좋아했는데..ㅎㅎ 약초궁주 2018.09.14 101
1123 강물...오세영 [1] 약초궁주 2018.09.07 81
1122 나의 속옷 싸이즈는 XXL file 약초궁주 2018.09.07 93
1121 북한 산을 보며 한숨 짓는 까닭은??? [2] file 약초궁주 2018.09.05 90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