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먼 곳의 벗에게 쓰는 편지

도종환

벗이여 우리 만나 이런 것을 서로 자랑하면 어떨까
그대와 우리 중 누가 더 많이 서로를 사랑했는지
그대들과 우리 중 누가 더 서로를 그리워했는지

 


먼 곳의 벗이여 그대들과 우리가 만나
이제는 누가 더 총칼을 많이 쌓아두었는지 자랑하지말고
누가 더 이땅의 하나됨을 간절히 소망했는지

 


누가 더 한 나라 한 겨레 되기를 진심으로 바랐었는지
벗이여 그런 마음을 서로 털어놓는다면 어떨까

이제는 누구의 곳간이 더 넉넉한가 견주지 말고
어떻게 서로 나누며 사람답게 살 수 있는지 밤새워 의논하고

 


서로를 쓰러뜨리던 기억보다는 서로를 부축해 세울 수 있는 마음을
누가 더 똑똑했던가를 겨루기보다는 누가 더 많이 부끄러웠던가를
터놓고 다독이며 새도록 밤을 밝힐 순 없을까

 


그대들과 우리 포연 자욱히 묻었던 옛날 옷 벗어 묻고
보통강 물줄기에 빨아 헹군 그대들 옷과
북한강 상류에서 빨아 입은 우리 새옷을 입고
누가 더 전쟁을 미워했는가를 이야기하는 일은 어떨까

벗이여 이땅의 구석구석 아직도 아
물지 않은 상처들을
우리 함께 찾아나서 삽질해 묻으면서
삼천리를 우리의 새로운 땀으로 적시면 어떨까

 


우리가 못다 했던 사랑 능금빛 얼굴 우리 착한 아들딸들에게 주어
그대들의 아들과 우리의 딸들이 서로 사랑하게 하면 어떨까
벗이여 그렇게 우리가 화해와 축복의 잔치마당에서
서로 어깨동무를 하고 춤추며 만나는 일은 또 어떨까

 


아직도 만날 수 없는 먼 곳의 벗이여
이제 다시는 싸움으로 만나지 말고 화해와 용서로 만날 순 없을까

진정으로 사람답게 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서로 머리를 맞대고 고민하는 마음과 마음으로 만날 순 없을까

 


내가 먼저 거짓을 버리고 네가 더 너그러워져서
압록강 낙동강 물이 큰바다에서 만나듯 섞이며 만날 순 없을까
목이 타듯 그리운 사람들이여 목마르게 애타는 산하여 사랑이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41 알록달록이 자연스러운거..... [1] newfile 약초궁주 2018.11.20 1
1140 공유 커피...ㅎㅎ [1] file 약초궁주 2018.11.15 20
1139 앵벌이 강사 ...귤하고 과자싸 달라고 ㅋㅋ [1] file 약초궁주 2018.11.13 24
1138 월요일엔 뭐하냐고? 일도 안하고!!!! [1] 약초궁주 2018.11.13 24
1137 이번 가을은 안산의 재발견~~ [2] file 약초궁주 2018.11.06 45
1136 내 인생에 연애편지라면 몰라도.... [4] 약초궁주 2018.11.02 46
1135 단풍 놀이는 동네 뒷산으로~~~ [1] file 약초궁주 2018.10.31 39
1134 낙엽 구르면 ... 제망매가 생각 나 [1] 약초궁주 2018.10.24 65
1133 딴짓이 재밌어 ㅋㅋㅋㅋ [1] file 약초궁주 2018.10.19 65
1132 추석 단식효과...올레에서 복구하다. [1] file 약초궁주 2018.10.11 86
1131 눈 먼 말.....(누구라도 그러하겠지) [1] 약초궁주 2018.10.04 99
1130 6 토욜, 휴진안내...올레 다녀올게요. 죄송^^ 약초궁주 2018.10.04 51
1129 단식후 10일 경과...하루 가출! 약초궁주 2018.10.04 60
1128 단식 2일차...저녁에는 십리걷기까정. 약초궁주 2018.09.27 272
1127 고운 손 할래? 좋은 손 할래? file 약초궁주 2018.09.21 80
1126 10월 6 토요일 휴진 합니더 ( 게센누마 올레 ) 약초궁주 2018.09.20 71
1125 고운맘 카드..한의원에서 사용할수 있다네. [2] file 약초궁주 2018.09.18 68
1124 결혼 전에는 ...안 좋아했는데..ㅎㅎ 약초궁주 2018.09.14 101
1123 강물...오세영 [1] 약초궁주 2018.09.07 82
1122 나의 속옷 싸이즈는 XXL file 약초궁주 2018.09.07 97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