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엄마 고래  새끼 혼자 출산이 어려워 ~~

 

아기고래가 태어나면 바로 숨을 쉴수있게 물위로 밀어 올려주어야 하니까

동료 엄미들의 조력을 받는단다.

혼자 수족관에서 출산하는 엄마 고래의 새끼가

 출산하다 죽는 경우가 생기는건 이런 까닭~~

 

 

동물원 고릴라도  수유장면을 본적이 없으므로

수유여성들이 방문하여 젖먹이는 장면을 직접 보여주기도 한다.

젖 먹이기는 단순 본능만이 아니라   문화적 승계가필요하다.

 

요즘은 지하철에서 모유수유 광경?

시아버지 앞에서 적먹이는 광경?

아마 그런다면혐오라고 야만이라고 비난받기 싶상이다.

 

우리가 어릴때 부터아기를 보고

젖먹이는 언니 이모 고모 엄마를 보고

자랐어야 하는데....경우가 점점 드물어 지고 있다.

 

게다가 출산후 아기와 분리해놓는 환경에

분유를 바로 먹이는 의료적 관행도  점차 달라지고는

있지만...더 적극적으로 아기를 옆에두고

엄마 젖 냄새 맡고 더듬게 해야 한다.

 

다행인것은 2001 년도에 몇프로도 안되던 모유 수유율이

점점 올라가서 절반은 된다고 한다.

 

엄마와 아기 젖 물고 빨리는 모습.. 아름다운 감동!!!!!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97 하늘로 가는 길~~~ [3] newfile 약초궁주 2018.06.19 1
1096 동서....그리고 형님때문에 괴롭다니요~~ [2] update 약초궁주 2018.06.15 18
1095 남편 자리에 다른 이름을 넣어보기~~ [1] 약초궁주 2018.06.14 22
1094 칭찬도 관두고 욕만 하지 말아 주세요.~~ [3] 약초궁주 2018.06.07 59
1093 성욕---아하 무릎을 친 시! [2] 약초궁주 2018.06.01 67
1092 11살 소녀, 걷기의 추억 ㅎㅎ [4] file 약초궁주 2018.05.29 60
1091 어느 신부님의 강론 ...같이 살자고~ [1] yakchobat 2018.05.23 63
1090 오래된 가역현상...김복근 시 [3] yakchobat 2018.05.18 64
1089 선생님 책임질게요 걱정마시고...우하핫... [2] 약초궁주 2018.05.17 69
1088 한반도 바느질 놀이 ...(딸 손수건의 변신) [4] file 약초궁주 2018.05.10 93
1087 밍크 코트 한벌에 .... [2] 약초궁주 2018.05.08 74
1086 먼 곳의 벗에게 쓰는 편지--도종환 시인. [2] 약초궁주 2018.05.01 79
1085 남북이 잡은 평화의 손, 꼭 잡고 놓지 마소^^ [4] file 약초궁주 2018.04.27 81
1084 국민에게 공개된 국회정원~~ [2] file 약초궁주 2018.04.24 80
1083 욕심이 과했던 잡곡밥 ㅋㅋ [2] file 약초궁주 2018.04.13 101
1082 사월이 오면 ...나도 이렇게.... [3] file 약초궁주 2018.04.12 101
» 아기낳기와 고래새끼낳기 닮은 점 ㅠㅠ [1] 약초궁주 2018.04.10 80
1080 사주탓인가...우울경향은~~ [2] 약초궁주 2018.04.05 120
1079 배 곯은 아기 꿈~~강요배 젖먹이 ㅠㅠ [2] 약초궁주 2018.04.03 82
1078 쥐에게 ... (한겨레 칼럼중 베낌 ㅋㅋ) 약초궁주 2018.03.30 85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