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859db41b25117105770fa366ce47785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맞는 신발을 신고

2017.03.07 10:42

랄라 조회 수:238

아는데 보이는데 미룬다!!

아니길 바라는 마음으로!

아이가 점점 팔자로 걷고 쩍벌남이 되어간다. 언젠가 샘께서 게시판에 다리를 쩍 벌리고 팔자로 앉는 남자분 사진을 올린 적이 있었다.

걸음걸이 팔자면 안된다는 말씀도 덧붙여서!

어 내 아들인데!
그때부터 공원에만 나가면 11자로 걸으라고 요구했다. 안된다!

나는 이미 알고 있었는데.
여전히 문제를 드러내고 해결책을 찾기보다는 덮고 아니기를 바라는 외면병에 걸려있다.

쌤께 닿고서야
외반형평발 족저염!
안다 선천적으로 미세한 뇌기능에 어려움이 있다는걸! 그건 아이를 다그치고 외면하라는 의미가 아니다. 좀더 세밀히 관찰하고 배려하고 도와주라는 의미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나는 언제쯤 이 지독한 자책과 죄의식에서 벗어나 아이를 기쁘게 도와주고 남들 시선 의식하지 않고 당당히 살아갈 수 있을까?

아이는 선생님께서 추천해주신 맞는 신발을 신고 편하게 등교한다. 맞지 않는 신발을 신고 닿는 면이 불편해서 발바닥 우묵한 부분이 터졌었는데 맞는 신발을 신고부터 진짜로 빠르게 그 부분이 아물었다. 마데카솔 바르지 않고 말이다.

가리지 말자!
가린다고 가려지는 것도 아닌데!
있는 그대로 드러내자 용기있게!
이렇게 좋은걸~~

이제 아이와 달려도 좋을 듯 싶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76 쌤 요가 시작했어요 [2] 랄라 2009.05.21 4273
2575 자기라면 그림 제목을 뭐라 붙였을까??? [7] file 약초궁주 2012.08.16 4076
2574 혼자 놀기 최고-점치기 [1] file yakchobat 2008.10.22 3636
2573 제주에서 만난 여자들-죽으려고 환장한 여자 [2] file yakchobat 2008.10.14 3554
2572 [펌] 물로만 샤워하기, 물로만 머리감기 한달째 1 2008.12.01 3375
2571 웰컴 투~~약초밭! [6] yakchobat 2008.10.10 3282
2570 환자들 점쳐주기-현주점. yakchobat 2008.10.22 3181
2569 나는 네가 그렇게 혼자인줄 정말 몰랐다. [3] file yakchobat 2008.10.19 3052
2568 새 홈피 축하 [1] 최종범 2008.10.11 3020
2567 날양파 먹기 (은수는 날양파가 싫사옵니다 ㅠㅠ") [2] 은수 2008.10.31 2928
2566 마리아 인형과 짚시인형 [1] file yakchobat 2008.10.28 2913
2565 위하수 [2] file 초록호수 2008.10.17 2837
2564 [re] [펌] 물로만 샤워하기, 물로만 머리감기 한달째 2 [4] 2008.12.01 2821
2563 짝사랑 [1] 약초궁주 2008.11.07 2801
2562 [re] 밥먹고 이렇게 누우면 소 안된다~~ [1] 약초궁주 2010.02.10 2800
2561 홈피에 새로 가입해야 함당 yakchobat 2008.11.13 2767
2560 아름다운 새집으로 이사를 오셨군요^^ [2] 숲^^ 2008.10.12 2766
2559 와~~~꽃밥 먹는 느낌...ㅎㅎ [1] 주렁주렁이룸 2008.10.12 2755
2558 인간답게 밥먹기 [5] 익모초 2008.10.25 2748
2557 잡지에... [5] 주렁주렁이룸 2008.10.26 2742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