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aa586f70698924dea235ebf53f68a6f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웰컴 투~~약초밭!

2008.10.10 15:37

yakchobat 조회 수:3715 추천:483

 

웰컴 투 약초밭^^


두껍아 두껍아~~헌집 줄게 새집 다오.

정다운 추억이 빼곡하게 들어찬 헌집을 버리고

새집으로 이사가야 한다니 아쉬움과 설레임이 반반이오.


워낙 아날로그적 인간 인지라

그동안 홈피가 후지다는 원성을 짐작하고도

빠른 속도와 다양한 체위가 탐나지 않았다오.

주르르 사진 연거푸 올라가는 건 질색이고

넘치는 가십거리는 오히려 울적할 뿐이었으니.

그만하면 충분하지 뭘 더 바랴라 싶었다오


두 눈으로 푸른 하늘을 보고 귀로 새소리 들으며

시멘트 돌틈 제비꽃의 기특함을 리얼 생생 체험하는 대신

가상의 이미지만을 소비하는 건 전혀 부럽지 않았소.

굳이 게으른 핑게를 대자면 세상의 핑핑 돌아가는 속도에

나를 맞추고 싶지 않았을 뿐이고(안상태 말투네 그려ㅎㅎ)


허나 정겹긴 하나 너무 소박한 것이 나에게는 어울릴지 모르나

앞길이 구만리 같은 시퍼런 청춘들에겐 모자람이 컸으리라 짐작하오.

그럼에도 꾸준히 들려 속내를 나누고 웃고 울고 위로를 나눈

그대들에게 진정 고맙다는 말을 하고 싶소.


대문에는 김상수 작가의 소꿉놀이를 걸었오.

홈피를 열면 자그마한 어린아이들의 꿈이 보이오.

나뭇잎과 열매와 꽃들과 어울려 흙놀이 하며 사는 게

본디 목숨이라는 걸 잊지 말라는 것 같소.


자유놀이터 오시걸랑 한련화 꽃밥을 드시구려

올 여름 강화 산마을 고등학교 뒷산에서 뜯은 것이라오.

희망..희망...우리가 매달려 사는 건 희망일거요.

샘터에 벌개미취 보라국화가 핀 백련사 돌확...샘터에 와서 목을 축이고

희망을 빨아 널어 주시면 기쁘겠오.

때론 아는것과 모르는 것의 차이는 사소해도 결과는 큰 법

병자랑은 하랬다고 아픈 걸 묻고 답하는 

서로 치유의 지혜를 나누는 것도 좋겠소.


자 대문을 열고 이방 저방 놀이터 샘터 휘휘 둘러보고

맘에 드는 멍석에 자리 잡으시게나.

궁주 마음으로는 그대들에게 넉넉한 주안상 혹은 약차 다과상 대령이오만

소례를 대례로 받으시고...서로 인사와 덕담 나눕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여름휴가 안내 yakchobat 2022.08.10 10
2850 밥먹다 아내반찬에 침뱉은 남편- 재물손괴죄 벌금형 ㅋㅋㅋ 약초궁주 2021.10.27 11929
2849 프랑스제약회사 ..다이어트약 으로 최대 2천명 사망케해~~~ 약초궁주 2021.04.14 8882
2848 코로나 이후 한약 먹어야 하는데 눈치가 보여서.... 약초궁주 2022.04.01 8302
2847 쌤 요가 시작했어요 [2] 랄라 2009.05.21 4494
2846 여러분 진짜 조심해주십시오~~~코로나현황 [1] 약초궁주 2020.08.18 4476
2845 자기라면 그림 제목을 뭐라 붙였을까??? [7] file 약초궁주 2012.08.16 4326
2844 [펌] 물로만 샤워하기, 물로만 머리감기 한달째 1 2008.12.01 3959
2843 혼자 놀기 최고-점치기 [1] file yakchobat 2008.10.22 3928
2842 제주에서 만난 여자들-죽으려고 환장한 여자 [2] file yakchobat 2008.10.14 3926
» 웰컴 투~~약초밭! [6] yakchobat 2008.10.10 3715
2840 휴진-5.18 화욜 휴진!!!! (죄송합니다만 양해부탁드려요) 약초궁주 2021.05.11 3549
2839 환자들 점쳐주기-현주점. yakchobat 2008.10.22 3468
2838 새 홈피 축하 [1] 최종범 2008.10.11 3372
2837 나는 네가 그렇게 혼자인줄 정말 몰랐다. [3] file yakchobat 2008.10.19 3351
2836 [re] [펌] 물로만 샤워하기, 물로만 머리감기 한달째 2 [4] 2008.12.01 3343
2835 6.25 고양교육지원청 명랑발랄 여성강의 ~~ [2] file 약초궁주 2018.06.19 3295
2834 마리아 인형과 짚시인형 [1] file yakchobat 2008.10.28 3288
2833 날양파 먹기 (은수는 날양파가 싫사옵니다 ㅠㅠ") [2] 은수 2008.10.31 3215
2832 [re] 밥먹고 이렇게 누우면 소 안된다~~ [1] 약초궁주 2010.02.10 3208
2831 아름다운 새집으로 이사를 오셨군요^^ [2] 숲^^ 2008.10.12 3159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