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강화올레 2코스 <고려산에서 망월돈대까지>

2009.07.03 09:46

약초궁주 조회 수:3200 추천:424

강화올레 2코스 ’ 우리가 서쪽으로 간 까닭은?'

고려산에서 망월돈대까지 그림지도*

강화올레2지도소.jpg

48번 국도를 따라 강화대교를 건너면 멀리 우뚝 솟은 산이 보인다. 정상에 군부대 철탑이 뾰족하니 눈에 띄어서 궁금증을 자아내는 산이 진달래축제로 관광객이 구름처럼 몰려드는 고려산이다. 1코스 창후수로를 걷다보면 왼편으로 들판 끝자락에 산은 길게 나란히 누워있다. 짧은 봄날이 지나고 꽃무리는 흔적조차 없어지면 고려산은 잊혀지고 호젓해진다.

민녀들, 동쪽 백련사에서 산길을 타고 정상 440미터를 가볍게 넘는다. 실은 땀 뻘뻘 헥헥...
뽕나무에서 오디 발견. 우르르 달려들어 따먹은 입술은 잉크빛. 즐거운 웃음소리 까르르.
서쪽 적석사방향으로 내려선다. 나무로 계단을 만들어 놓아 능선 산길이 선명하다.
고인돌 군을 지나고 고개를 넘고 넘으니 억새밭. 아직은 푸르기만 해서 풀같이 보이지만.
가을에 은물결로 피어나겠지.

2코2나무길.jpg

 

낙조봉 정상에서 망월리로 가야 바다까지 갈수 있다. 서쪽으로 계속 갈것이다. 이제부턴 오르막이 없으니 도시락을 까먹어야지. 풀밭위의 점심시간 잔치상이 벌어졌다.호박쌈 양배추쌈밥에 달걀말이. 파프리카 오이 된장 찍어 먹고, 가지나물 김치볶음 멸치볶음. 오징어볶음에 상추쌈까지 눈과 입, 몸이 호강한다. 이래서 남의 입까지 챙겨주는 여자들을 사랑한다.
냉커피에 수박쥬스 직접 구운 쿠키까지 배낭속은 슈퍼마켓.

2코8도시락자랑.jpg

 

망월리로 내려가자니 다리가 풀리고 눈이 감긴다. 발아래 펼쳐지는 고려저수지... 그 너머 바다와 섬....달콤한 낮잠.

2코 민녀들의 낮잠.jpg

더운 날씨에 식곤증으로 다리가 풀린 일행들은 점점 말이 없어진다. 장사바위에서 자~~휴게소 전방 2킬로, 맥주가 기다린다고 외쳤더니 다들 눈이 반짝! 미꾸지 고개로 내려오면 버스가 다니는 차도를 건너 코스에 하나뿐인 ‘산화휴게소’. 눈물처럼 흐르는 얼굴 땀, 계곡을? 따라 배까지 젖은 몸을 ‘맥주’로 달랬다.

휴게소 옆 골목이 망월리 동네, 왼쪽에 마을회관을 두고 똑바로 걸으면 수로가 나온다. 글씨가 뭉개진 다리가 내가교일듯 싶다. 오른쪽 포장길을 따라 가면 바다에 닿는다.


2코15수로다리망초밭.jpg

오른 쪽 들판멀리 망월교회가 보인다. 새모양의 교회 앞 논은 백로들의 놀이터

2코 13망월교회보인다..jpg

 

내가 4교. 3교를 지나면 돌로 쌓은 망월돈대가 보인다. 부챗살같은 갯벌에 낡은 어선이무심하게 누워있는 풍경...
돌담위에 올라 앉아 넋을 풀어놓는다.
썰물...누군가 말한다. 일요일이라 퇴근했나보다고.
바다가 다가오길 기다려본다. 살금살금

2코 15망월돈대민녀사총사.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45 강화읍내 맛집- 신아리랑 젖국갈비 [3] file 약초궁주 2009.11.17 3757
1144 윤창중사건, 국민행복시대의 숙제 (오한숙희기고) [1] 약초궁주 2013.05.14 3723
1143 에미야. 밥상 차려라(작은숲 김선경) [2] file yakchobat 2008.10.22 3376
1142 봉은사 판전 글씨 [1] file yakchobat 2008.10.29 3366
1141 평생 남자랑 다섯 번밖에 못 자봤어요-고양이 팬 여인. yakchobat 2008.10.14 3346
1140 [re] 봉은사 판전 글씨 [1] 최종범 2008.11.03 3334
1139 고추에 숨겨진 깊은 뜻 (안읽으면 지만 손해쥬) file yakchobat 2008.10.29 3290
1138 제주올레 비박여인들과 오리발 회 yakchobat 2008.10.17 3280
1137 오징어 앤드 두부 초밥 file yakchobat 2008.10.15 3229
1136 김성동의 천자문-글씨연습하며 점치는 책 [2] file 약초궁주 2008.10.30 3209
» 강화올레 2코스 <고려산에서 망월돈대까지> [4] 약초궁주 2009.07.03 3200
1134 엄마. 나 학교 가기 싫어~~잉 yakchobat 2008.10.21 3149
1133 고양녀 취향도 가지가지 yakchobat 2008.10.19 3101
1132 강화올레 - 1탄 - 봉천산등반 file 초록호수 2009.06.04 3100
1131 강화올레 수로를 걸어서 바다를 만나다.<하점교-창후리포구> [3] file 약초궁주 2008.12.09 3100
1130 올해부터. 독서일기 시작하려고. [1] 약초궁주 2009.01.06 3089
1129 피부1- 저녁에 어떻게 세수하고 크림 바를까?(환자분덜 필독) [8] 약초궁주 2009.03.27 3062
1128 고양이야~~여기 생선이...(교장샘칼럼) yakchobat 2008.10.10 3058
1127 꽃피는자궁 [1] file yakchobat 2008.10.07 3056
1126 지 과거를 고백해도 될랑가요(가짜 촌년) [1] yakchobat 2008.10.21 3055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