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3/10fe2f194872e83b48b8029f8aa5a0b3.jpg
  logo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사람은 늘 누군가를 만나며 살 수밖에 없다. 내 의지와 상관없이 주어지는 만남도 있고, 내 의지와 필요에 따라 사람을 만나기도 한다. 이런 만남 속에서 좋은 인연이 이어지기도 하고 때로는 악연을 만나 인생을 망치고 목숨을 잃는 경우도 생기게 된다

 

 또한, “저기 걸어가고 있는 세 사람 중에 적어도 한 사람은 나의 스승이 될만한 사람이다라는 공자의 말씀처럼, 겸손한 마음으로, 사람을 만날 때는 항상 조심하고 사려 깊게 행동해야 한다. 누가 알겠는가, 그 사람이 내 삶의 전기를 마련해 줄 수 있는 사람인지?

 

내가 한 방, one-shot-one-kill)” 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이유명호 선생님도 내 인생에 있어서 잊지 못할 한 만남이다.

 

 

대학교 시절에 처음 발병 이후 삼십 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가끔씩 나타나는 병명미상의 고질병이 하나 있다. 엉치뼈 근처에 통증이 나타나면서, 아래 허벅지 부근까지 저리고 땡기고 해서 거의 걷지를 못한다. 그러다가 갑자기 증상이 사라지면, 누가 보면 꼭 꾀병 부린다고 할 정도로 말짱해 진다.

 

 

 사십 대 초에 골프 시작하면서 그 증상이 자주 나타나고 통증도 훨씬 더했던 때가 있었다. 어떤 연유인지는 모르지만 그 때 이유명호(그 당시는 이명호)선생님을 찾게 되었고, 아주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었다. 그야말로 침을 꽂는 순간 증세가 사라지는 것을 느낄 수 있을 정도였다.

 

그런데, 젊은 나이에 그런 병이 있다는 것에 좀 부끄러운 생각이 들어서 넉두리를 한 적이 있었는데, 그 때 선생님께서 농담 반 진담 반의 어투로, “사십 년 넘게 썼으니 고장 날 때도 됐지, 자동차도 오래 타면 속을 썪이고 그래서 고쳐서 타잖아, 아프면 약 먹고 치료 받고 그렇게 살면 되지, 김선생보다 못한 사람도 많아…”

 

 

평범한 말씀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었겠지만, 나는 그 순간 귀가 뜨이고 눈이 밝아지는 기분을 느낄 수 있었다. 또한 그 순간 내가 내 인생의 어디쯤에 서있는지도 자각하지 못하고 살아왔구나 하는 생각에 마음이 무거워 지는 기분 또한 느낄 수 있었다. 깨달음의 순간이자, 삶을 바라보는 시각의 전환점이었다. .....

 

------중략

 

얘기가 길었다. 결론! 침은 One-shot-one-kill 이유명호 선생님에게! 그리고, 주의 깊게 들으면 심오한 말씀도 많이 하시는 분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45 아이 멀미관련 문의드립니다 [2] 감초초 2017.07.22 150
1744 아이들 성장--최신연구에 따르면 [1] 약초궁주 2017.07.21 165
1743 선생님 안녕하세요~ [1] 인서 2017.07.19 151
1742 애기똥.... 소똥 .... 약초궁주 2017.07.18 129
1741 나는 이러구 돌아댕기요~ (언니네영상의학과) [3] 약초궁주 2017.07.18 223
1740 콘돔 안쓰는 비율이 무려...70프로! [1] 약초궁주 2017.07.13 249
1739 자기 방어 전략~~~몸의 기본 밥부터! [1] 약초궁주 2017.07.11 204
1738 오늘의 뉴스--탈모 치료제에 경고문? 약초궁주 2017.07.05 145
1737 선생님!!! 뵙고싶어요. 아기 부비동염과 비염 [3] 홍수현 2017.06.23 221
1736 시애틀에서 문의 드려요! [1] 소진맘 2017.06.22 173
1735 출산 소식이 올때가 되었는데... 약초궁주 2017.06.19 194
1734 2주전부터 턱이 안 벌어져요ㅠ [2] 박민아 2017.06.15 160
1733 출산 후 불면증 [2] 자히르 2017.06.12 175
1732 5살 짜리 성준이의 인사말 ㅋㅋㅋ 약초궁주 2017.06.10 140
1731 섹스없이 결혼 몇 십년 유지?... 공허하지 않을까 [1] 약초궁주 2017.06.08 314
1730 나이들면 'o' 다리 왜 생기나 (KBS뉴스에 따르면) [1] 약초궁주 2017.05.30 197
1729 할머니가 필요해!!! 스티브잡스. 빌 클린턴 아기에게... 약초궁주 2017.05.25 168
1728 저체중 남편 살찌우기 ㅋㅋ [1] 약초궁주 2017.04.27 206
1727 5월 2/4 화목 진료--토 휴진!!! 약초궁주 2017.04.25 154
1726 쌤 저희 초딩 5학년딸래미가 [2] 조용미 2017.04.16 202

side_menu_title

  • 치유의지혜나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