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3/10fe2f194872e83b48b8029f8aa5a0b3.jpg
  logo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사람은 늘 누군가를 만나며 살 수밖에 없다. 내 의지와 상관없이 주어지는 만남도 있고, 내 의지와 필요에 따라 사람을 만나기도 한다. 이런 만남 속에서 좋은 인연이 이어지기도 하고 때로는 악연을 만나 인생을 망치고 목숨을 잃는 경우도 생기게 된다

 

 또한, “저기 걸어가고 있는 세 사람 중에 적어도 한 사람은 나의 스승이 될만한 사람이다라는 공자의 말씀처럼, 겸손한 마음으로, 사람을 만날 때는 항상 조심하고 사려 깊게 행동해야 한다. 누가 알겠는가, 그 사람이 내 삶의 전기를 마련해 줄 수 있는 사람인지?

 

내가 한 방, one-shot-one-kill)” 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이유명호 선생님도 내 인생에 있어서 잊지 못할 한 만남이다.

 

 

대학교 시절에 처음 발병 이후 삼십 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가끔씩 나타나는 병명미상의 고질병이 하나 있다. 엉치뼈 근처에 통증이 나타나면서, 아래 허벅지 부근까지 저리고 땡기고 해서 거의 걷지를 못한다. 그러다가 갑자기 증상이 사라지면, 누가 보면 꼭 꾀병 부린다고 할 정도로 말짱해 진다.

 

 

 사십 대 초에 골프 시작하면서 그 증상이 자주 나타나고 통증도 훨씬 더했던 때가 있었다. 어떤 연유인지는 모르지만 그 때 이유명호(그 당시는 이명호)선생님을 찾게 되었고, 아주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었다. 그야말로 침을 꽂는 순간 증세가 사라지는 것을 느낄 수 있을 정도였다.

 

그런데, 젊은 나이에 그런 병이 있다는 것에 좀 부끄러운 생각이 들어서 넉두리를 한 적이 있었는데, 그 때 선생님께서 농담 반 진담 반의 어투로, “사십 년 넘게 썼으니 고장 날 때도 됐지, 자동차도 오래 타면 속을 썪이고 그래서 고쳐서 타잖아, 아프면 약 먹고 치료 받고 그렇게 살면 되지, 김선생보다 못한 사람도 많아…”

 

 

평범한 말씀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었겠지만, 나는 그 순간 귀가 뜨이고 눈이 밝아지는 기분을 느낄 수 있었다. 또한 그 순간 내가 내 인생의 어디쯤에 서있는지도 자각하지 못하고 살아왔구나 하는 생각에 마음이 무거워 지는 기분 또한 느낄 수 있었다. 깨달음의 순간이자, 삶을 바라보는 시각의 전환점이었다. .....

 

------중략

 

얘기가 길었다. 결론! 침은 One-shot-one-kill 이유명호 선생님에게! 그리고, 주의 깊게 들으면 심오한 말씀도 많이 하시는 분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80 엄마가 될라카믄 이런 노래를 들어보시라~~~ [1] 약초궁주 2018.01.16 182
1779 안녕하세요 이유명호 선생님 [2] 쩡이 2018.01.03 216
1778 임신 22주 자궁근종 9센티 조기수축으로 입원 후 경부길이 4.6에서 1.8로 [1] 이진선 2017.12.29 914
1777 지난 십년간..저출산대책에 거의 200조라고 헐! 약초궁주 2017.12.27 162
1776 생리양이 점점 줄어요 [3] 박달나무 2017.12.26 239
1775 월경컵 -페미사이클 국내 판매시작~~ [2] 약초궁주 2017.12.19 369
1774 딸이 26살인데 자궁근종이라네요 [2] 송맘 2017.12.13 242
1773 월화 휴진/ 13수욜 출근할게요~~ 약초궁주 2017.12.09 158
1772 AMH 난소 기능을 알아봐야 할때~~ file 약초궁주 2017.12.06 194
1771 인간 아기는 지방상속을 받고 태어났다 ㅋㅋ [1] 약초궁주 2017.12.06 168
1770 11.12 월화 휴진후 13 수욜 출근합니더~~~ file 약초궁주 2017.12.05 137
1769 남성 피임약은 왜 안만드나? 궁금하지... 약초궁주 2017.12.01 167
1768 임신중절유도약~ 미프진이란? [3] 약초궁주 2017.11.30 244
1767 그럼 어른들 방구는 왜 그릴까? 약초궁주 2017.11.29 158
1766 아기 똥은 왜 냄새가 나지 않을까? 약초궁주 2017.11.15 187
1765 엄마 젖? 물범 젖? 약초궁주 2017.11.15 152
1764 다음주에 자궁근종 수술 받으러가요. [1] 유수 2017.11.09 248
1763 자궁근종 ..글 올렸던 분~~~ 약초궁주 2017.11.03 221
1762 낙태죄 폐지! 안전한 임신중단권보장하라! 약초궁주 2017.11.02 160
1761 코피에는 당황대신 고개를 숙이고~! 약초궁주 2017.10.26 164

side_menu_title

  • 치유의지혜나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