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내 엄지 발가락

2009.06.16 17:07

약초궁주 조회 수:2090 추천:299



 

발가락

몸통의 뿌리부분..머리와 삼장에서 말다보니

변방취급이다.

 

물 한대야로 몸을 씻을때

맨 마지막에 씻는곳.

 

흙먼지로 가장 더렵혀지는 곳.

 

그러나 발이 없다면 궁디로 걸어다닐건가.

 

엄지 발가락이 없으면

몸의 중심도 잡기 어려워진다.

 

나를 세상 여기저기 데려다주고

 

산으로 들로 걷게 해주는 발가락.

 

애궁 귀여버라.~~깨물어 주고싶네.

 

어...이것이 입에 닿을라나. 몰러.

 

집에가서 반다시 해봐야지.

 

(애기들은 제 발가락 가지고 빨면서 놀지 않나 ~~~)

 

엄지 발가락을 구두속에서 숨쉬고

놀게 해라. 머리도 맑아진다.

 

마이클 루닉처럼 그름은 못그리고

핸ㄴ폰으로 찰칵 해봤다.

 

음...난 혼자서도 잘노는 체질인가벼. ^^

 

 

내 엄지 발가락

 

- 마이클 루닉

 

내 엄지 발가락은 참 괜찮은 친구랍니다.

자기 발 밑 세상을 내려다볼 줄도 알고,

언제나 자신에게 충실한 친구죠.

그리고 스스럼없이 유쾌하답니다.

 

넘쳐나는 에너지로 충만한 이 친구는

현재의 자기 역할에 더없이 만족하고 있다나요.

만약 나의 다른 부분들도 모두 이 친구만 같다면

난 정말 세상 부러울 게 없을 겁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53 피 묻은 개발자국 !!!!!(시사인 김현진칼럼) [2] 약초궁주 2010.07.24 2111
952 [작명개명]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장철학정명원 2010.01.02 2111
951 남자는 초콜릿이다....(정박미경의 B급 연애탈출기) file 약초궁주 2010.01.20 2111
950 추석담날(10월4일) 강화올레 갈려는데 이선영 2009.09.28 2109
949 거스름돈 사기당할뻔 ㅋㅋ [3] 약초궁주 2009.12.23 2106
948 집에서 어묵 만들기~~~ [1] file 약초궁주 2011.08.02 2104
947 춤바람 새해선물 속편(박재동) [2] file 약초궁주 2010.01.26 2104
946 어떤 선비의 염장질~ [1] file 약초궁주 2013.03.22 2101
945 이주 여성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면. 약초궁주 2009.01.23 2100
944 [사주명리 주역방] 아시나요? 장철학정명원 2009.07.27 2098
943 강화올레, 세대기행 강민아 2010.04.12 2098
942 엄마야~ 아버지야? 약초궁주 2009.01.30 2097
941 주문한 책 두권이 왔으나..머리속엔 그녀 생각이.. 약초궁주 2008.11.28 2095
940 새대가리(정혜신 마음에세이).... [1] file 약초궁주 2010.02.10 2093
» 내 엄지 발가락 [6] file 약초궁주 2009.06.16 2090
938 유지나의 씨네콘써트-놀이인간으로 살기 [1] file 약초궁주 2010.09.28 2089
937 잊혀지지 않아서~~ [6] 약초궁주 2010.04.24 2088
936 추운 봄날...나는 [2] 약초궁주 2010.04.14 2085
935 나는 질투한다. 고추를!!! [3] file 약초궁주 2010.02.02 2082
934 [사랑이 무어냐고 물으신다면] 대의 VS 소의 장철학정명원 2009.11.14 2077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