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먼 곳의 벗에게 쓰는 편지

도종환

벗이여 우리 만나 이런 것을 서로 자랑하면 어떨까
그대와 우리 중 누가 더 많이 서로를 사랑했는지
그대들과 우리 중 누가 더 서로를 그리워했는지

 


먼 곳의 벗이여 그대들과 우리가 만나
이제는 누가 더 총칼을 많이 쌓아두었는지 자랑하지말고
누가 더 이땅의 하나됨을 간절히 소망했는지

 


누가 더 한 나라 한 겨레 되기를 진심으로 바랐었는지
벗이여 그런 마음을 서로 털어놓는다면 어떨까

이제는 누구의 곳간이 더 넉넉한가 견주지 말고
어떻게 서로 나누며 사람답게 살 수 있는지 밤새워 의논하고

 


서로를 쓰러뜨리던 기억보다는 서로를 부축해 세울 수 있는 마음을
누가 더 똑똑했던가를 겨루기보다는 누가 더 많이 부끄러웠던가를
터놓고 다독이며 새도록 밤을 밝힐 순 없을까

 


그대들과 우리 포연 자욱히 묻었던 옛날 옷 벗어 묻고
보통강 물줄기에 빨아 헹군 그대들 옷과
북한강 상류에서 빨아 입은 우리 새옷을 입고
누가 더 전쟁을 미워했는가를 이야기하는 일은 어떨까

벗이여 이땅의 구석구석 아직도 아
물지 않은 상처들을
우리 함께 찾아나서 삽질해 묻으면서
삼천리를 우리의 새로운 땀으로 적시면 어떨까

 


우리가 못다 했던 사랑 능금빛 얼굴 우리 착한 아들딸들에게 주어
그대들의 아들과 우리의 딸들이 서로 사랑하게 하면 어떨까
벗이여 그렇게 우리가 화해와 축복의 잔치마당에서
서로 어깨동무를 하고 춤추며 만나는 일은 또 어떨까

 


아직도 만날 수 없는 먼 곳의 벗이여
이제 다시는 싸움으로 만나지 말고 화해와 용서로 만날 순 없을까

진정으로 사람답게 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서로 머리를 맞대고 고민하는 마음과 마음으로 만날 순 없을까

 


내가 먼저 거짓을 버리고 네가 더 너그러워져서
압록강 낙동강 물이 큰바다에서 만나듯 섞이며 만날 순 없을까
목이 타듯 그리운 사람들이여 목마르게 애타는 산하여 사랑이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04 무서워 떨며 읽은 책 -뉴욕검시관의 하루 [2] 약초궁주 2018.07.12 12
1103 밑줄 쳐가며 읽는 <뜻밖의 좋은 일> -정혜윤 [1] file 약초궁주 2018.07.10 31
1102 새벽 꿈에 웨딩드레스를 입고ㅠㅠ [7] 약초궁주 2018.07.06 54
1101 원고 보내고 오늘은 작명소를 차려야~~ 약초궁주 2018.07.05 28
1100 전원생활 -매달 원고숙제는..월경처럼 ㅎㅎ [2] file 약초궁주 2018.06.29 61
1099 달리기는 싫어요. 정말~~~ [2] file 약초궁주 2018.06.26 66
1098 잘 지내고 계시쥬 ? [6] 생강 2018.06.25 57
1097 하늘로 가는 길~~~ [6] file 약초궁주 2018.06.19 88
1096 동서....그리고 형님때문에 괴롭다니요~~ [2] 약초궁주 2018.06.15 70
1095 남편 자리에 다른 이름을 넣어보기~~ [1] 약초궁주 2018.06.14 65
1094 칭찬도 관두고 욕만 하지 말아 주세요.~~ [3] 약초궁주 2018.06.07 96
1093 성욕---아하 무릎을 친 시! [2] 약초궁주 2018.06.01 102
1092 11살 소녀, 걷기의 추억 ㅎㅎ [4] file 약초궁주 2018.05.29 81
1091 어느 신부님의 강론 ...같이 살자고~ [1] yakchobat 2018.05.23 87
1090 오래된 가역현상...김복근 시 [3] yakchobat 2018.05.18 81
1089 선생님 책임질게요 걱정마시고...우하핫... [2] 약초궁주 2018.05.17 88
1088 한반도 바느질 놀이 ...(딸 손수건의 변신) [4] file 약초궁주 2018.05.10 112
1087 밍크 코트 한벌에 .... [2] 약초궁주 2018.05.08 92
» 먼 곳의 벗에게 쓰는 편지--도종환 시인. [2] 약초궁주 2018.05.01 95
1085 남북이 잡은 평화의 손, 꼭 잡고 놓지 마소^^ [4] file 약초궁주 2018.04.27 104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