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aa586f70698924dea235ebf53f68a6f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태풍이 끝나자...가을 하늘이 높다.

뭉게구름 두둥실....


아침에 오시는 여사님은 벌써 명절 제사 걱정이시다.

올해 간략히 지내시면 방법이 다 있건만.

걱정 인형이시라...고민이 제사부터...세상뜨신 남편 그리움.

아들...딸...손주까지 씨리즈로  망라하시다 보면 울적해지신다


둘러보라.

맨 감사할일 아닌가.

미국 산불,,남한면적의 1/5 이 타는중이다.

캘리포니아 하늘은 주황색...기온은 45도씨 이상.

호주는 70일 불났었고.


아침에 푸른 하늘만 봐도 ..해가 동쪽에서만 떠줘도 감사한일.

벼들이 그 난리중에도 누렇게 익어가고

고추도 빨갛다. 비싸면 이제 김치 연분홍으로  담가 먹으면 될일.


한달 내내 죽음 책 -끝장을 보자 읽어냈다.

이제는 엘리자베스 퀴블러로스의 사후생을 읽고 마음이 평안해졌다.

오늘은 어린이와 죽음 이란 책을 붙들고 있다.


세월호때 내가 그랬다...어른들이 1년씩 목숨을 보태서

살리고 싶다고...나의 관심은 오래사시는 분(나 포함)의 수명연장이 아니다


여자들의 수술. 고.통 죽음. 어린이들의 질병. 죽음을 

늘 위로해주고 도와주고 싶다. 손이라도 잡아주고 들어주고 싶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84 쉼 없는 헌신,노동에도 명랑긍정인 할머니들 대사~~ [1] 약초궁주 2021.03.17 234
2783 구미 아기..(기다리는 엄마에게는 안오고) [1] 약초궁주 2021.03.12 226
2782 사랑이란... (창세기 예루살렘성경 불어판 해설) [1] 약초궁주 2021.03.06 257
2781 비 오는날 운전! [2] 랄라 2021.03.03 289
2780 가장 따뜻했던 설날 덕담과 자신과 약속~(번뇌) [2] 약초궁주 2021.02.16 353
2779 설 인사~~마지막 고비 민족대이동 조금만 더 참읍시다.^^ [2] 약초궁주 2021.02.10 296
2778 2월 4 목욜, 속이 시끄러워 문득 점을 쳤다.~~ [1] 약초궁주 2021.02.04 356
2777 내가 먹는 불량식품들 ㅋㅋㅋ [1] 약초궁주 2021.02.04 341
2776 월욜, 간만에 남대문 꽃시장~~ 약초궁주 2021.01.28 376
2775 양상추를 특이하게 먹는 방법~~ 약초궁주 2021.01.23 333
2774 춤을 추든 손편지를 쓰던 사랑은 표현해야~~ [1] 약초궁주 2021.01.12 350
2773 금욜 점심시간후 3시에 진료봅니다.(미안해요) 약초궁주 2021.01.07 645
2772 어마무시한 일년 넘기고 새해엔 빵끗 하기로~~ [2] 약초궁주 2021.01.05 338
2771 선생님, 약 잘 받았습니당~^^ [2] 신선한새 2020.12.30 299
2770 여자가 무슨..여자라서 안된다고???? [1] 약초궁주 2020.12.17 460
2769 잘지내시죠?? [1] 제이 2020.12.15 291
2768 코로나 검사 어떻게 받을까~ 괴담주의!!!! [2] 약초궁주 2020.12.12 282
2767 핫팩은 아무나 해도 좋은가??? 약초궁주 2020.12.10 298
2766 한약 잘 받았습니다.~ [2] 제이 2020.12.03 285
2765 첩약보험 ...한약 400종을 입력완료 이제 처방연습 [1] 약초궁주 2020.12.02 287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