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859db41b25117105770fa366ce47785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노바디 배우러 같이가자~~

2008.12.16 13:24

약초궁주 조회 수:2129 추천:252

 

요즘 송년씨즌.

 

보고장 날아오듯.

 

들려오는 모임. 모임.

 

벗이란...만남으로 눈팅 안해도 니속을 내가 알고

 

사는 꼬라지..주제 파악하고...잘하라 맘속으로 빌어주면 되는겨.

 

꼭 만나서 밥 먹어가며 확인 절차 해야만 하는건 아닌듯하이.

 

 

2008 년이 가는데.

 

딱 일주일동안은 2008년에 대한 감사와 묵념에 애도 또한 필요할듯 싶어.

 

나를 여기 지금 시공간에  실려보낸 시간들, 운명들에

 

대해 가만히 곰곰히 생각 좀 해보게.

 

.

 

그러나 아무리 묵상중이라도.

 

꼭 가야만 하는 파티가 있으니.

 

이프 송년모임이다.-

 

평생 내게 서툴고 어색했던 '몸치 해방 나이트'

 

 

안티크가 이프 행사 알리는 전화 왔을때.

 

부탁했다.  노바디 춤 가르쳐 주면 가고.

 

안가르쳐 주면 노참석. ㅋㅋ

 

사실 그 어린 소녀들이 텔미 불렀던 팀이란것도 모르고 살거덩.

 

노래 가사가 무슨 뜻인지는 찾아보고 가야겠지만.

 

 

춤추러 무조건 간다.

 

평소 입고 싶었지만 못입은 옷? 이것도 찾아봐야지.

 

 

홈피에 출몰하는 춤 불능 환자들-몸치 치유프로그램

 

이프가 해준단다. 같이 가자구~~~

 

약초밭 식구임을 알아보는 드레스 코드는

 

 핑크 포인트면 족함. 꽃달기. 머플러. 분홍티등등.

 

그때 만나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3 선생님, 올해도 부디 건강해 주세요. ^^ [2] 박지영 2008.12.31 1419
162 영육(靈肉)에 피가 흐를때ㅜㅜㅜ [1] 약초궁주 2008.12.31 2003
161 [re]니 몸이 아픈데 생겨나지도 않은 아이 걱정은....., [3] 랄라 2008.12.31 1861
160 [Re] 꼬리 잇는 꼬리글-두려움 없는 삶 [3] 보아 2008.12.31 1621
159 두루두루 고마워서 어쩌나. [3] 약초궁주 2008.12.30 1844
158 쌤, 난소에 혹이.. [3] 김연 2008.12.28 1916
157 넘 올만에... [4] file 초록호수 2008.12.27 2229
156 바다로 가는 강물, 도종환님. 약초궁주 2008.12.26 1424
155 제 조카입니다 [2] file 은수 2008.12.26 2069
154 와 ^^ 귀엽다~~(은수씨 보세용) [2] file 이명옥 2008.12.26 1856
153 즐거운 성탄절 되세요! [2] 계수나무 2008.12.24 2124
152 저를 구해내소서..성탄에 약초궁주 2008.12.24 1814
151 올해의 인물, 옥소리 <김선주 칼럼> 한겨레 강추! [1] 약초궁주 2008.12.24 1593
150 핏줄과 상관 없는 나의 천륜 이야기 (정은주님) [2] 약초궁주 2008.12.23 2239
149 모두 행복한 클쑤마쑤 되세요. [2] file 주렁주렁이룸 2008.12.23 1740
148 화려했던 언니들의 춤솜씨~~ [1] 박정영 2008.12.22 2429
147 아름다운 미소의 글쟁이 [3] file 이명옥 2008.12.20 2703
146 돌아가는 날 연기했어요. [5] 보아 2008.12.18 1849
145 아기 보기 ㅋㅋㅋ [2] 은수 2008.12.18 1638
144 11 분이면 족해 [4] 약초궁주 2008.12.18 2225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