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859db41b25117105770fa366ce47785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쌤~

2008.12.15 13:27

강위 조회 수:1802 추천:222

 

 

토요일에 스페샬 게스트를 환대해주셔서 감사했어요^-^

그렇지 않아도 쌤 찾아뵙기 전에 게스트 왈 "딱 5킬로만 쩠음 좋겠다"

근데 1킬로의 오차도 없이 대번에 맞추시는 걸 보고 깜짝 놀랐을 거에요. 흐흐

본인 의지의 문제기도 하겠지만 약 꼬박, 밥 꼬박 먹도록 서포트하는 게 제 몫이겠지요

물론 제 몸도 잘 챙기고요.

 

 

책 목록을 고민하고 있는데 너무 포괄적이라 잡는 게 쉽지 않네요.

 

쉽게 생각했을 때는 일상의 반란(글로리아 스타이넘), 결혼제국(우에노 치즈코), 꽃피는 고래(김형경) 정도.

비슷한 고민을 갖고 있는 사람들이라면 제법 이야기꺼리가 나오지 않을까요?

책부터 일상, 연애, 결혼 등등등에 대한 활발한 수다...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타블로 소설집 '당신들의 조각'도 같은 경우 맥락에는 어긋나는데 요즘 세대가

무엇에 열광하는지 알아보는 재밌는 기회가 될 듯도 하고요.

 

제 개인 입맛은 요런 쪽인데 다른 쪽으로도 뽑아볼 수도 있고요.

여튼 재밌을 것 같아요.

(사실 저는 책을 안 읽는 사람이랑은 말도 하기 싫거든요-_-)

 

 

간만에 쌤 뵙고 왔더니 마음은 한결 개운한데 몸이 영.... 제 마음 같지 않네요.

즐거운 순간을 병에 담아놨다가 지치고 피곤할 때마다 살짝씩 뿌리고 싶어요

향수처럼.

 

 

이번주 이프 연재에 쌤 이야기 쓰려고 하다가, 그냥 아껴뒀어요

아마 보시면 아실 거에요. 으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3 선생님, 올해도 부디 건강해 주세요. ^^ [2] 박지영 2008.12.31 1419
162 영육(靈肉)에 피가 흐를때ㅜㅜㅜ [1] 약초궁주 2008.12.31 2003
161 [re]니 몸이 아픈데 생겨나지도 않은 아이 걱정은....., [3] 랄라 2008.12.31 1861
160 [Re] 꼬리 잇는 꼬리글-두려움 없는 삶 [3] 보아 2008.12.31 1621
159 두루두루 고마워서 어쩌나. [3] 약초궁주 2008.12.30 1844
158 쌤, 난소에 혹이.. [3] 김연 2008.12.28 1916
157 넘 올만에... [4] file 초록호수 2008.12.27 2229
156 바다로 가는 강물, 도종환님. 약초궁주 2008.12.26 1424
155 제 조카입니다 [2] file 은수 2008.12.26 2069
154 와 ^^ 귀엽다~~(은수씨 보세용) [2] file 이명옥 2008.12.26 1856
153 즐거운 성탄절 되세요! [2] 계수나무 2008.12.24 2124
152 저를 구해내소서..성탄에 약초궁주 2008.12.24 1814
151 올해의 인물, 옥소리 <김선주 칼럼> 한겨레 강추! [1] 약초궁주 2008.12.24 1593
150 핏줄과 상관 없는 나의 천륜 이야기 (정은주님) [2] 약초궁주 2008.12.23 2239
149 모두 행복한 클쑤마쑤 되세요. [2] file 주렁주렁이룸 2008.12.23 1740
148 화려했던 언니들의 춤솜씨~~ [1] 박정영 2008.12.22 2429
147 아름다운 미소의 글쟁이 [3] file 이명옥 2008.12.20 2703
146 돌아가는 날 연기했어요. [5] 보아 2008.12.18 1849
145 아기 보기 ㅋㅋㅋ [2] 은수 2008.12.18 1638
144 11 분이면 족해 [4] 약초궁주 2008.12.18 2225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