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859db41b25117105770fa366ce47785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갑자기 바람이 차가워지네


                                             서영식

오 촉자리 전구 같은 사람을 만나

밝지도 어둡지도 않은 사랑을 하고 싶다

말없이 마주 앉아 족파를 다듬다 허리 펴고 일어나

절여놓은 배추뒤집으러 갔다 오는 사랑


속이 훤히 들여다보이는 순한 사람을 만나

모양도 뿌리도 없이 물드는 사랑을 하고 싶다

어디 있다 이제 왔냐고 손목 잡아끌어

부평초 흐르는 몸 주저앉히는 이별 없는 사랑


어리숙한 사람끼리 어깨 기대어 졸다 깨다

가물가물 밤새 켜도 닳지 않는 사랑을 하고 싶

내가 누군지도 까먹고 삶과 죽음도 잊고

처음도 끝도 없어 더는 부족함이 없는 사랑


오 촉짜리 전구 같은 사람을 만나

뜨거워서 데일 일 없는 사랑을 하고 싶다

살아온 날들 하도 추워서 눈물을 쏟으려 할 때

더듬더듬 온기로 뎁혀 주는 사랑


~~ 시는 시일뿐...그러면 좋다는 사랑법이고.


며칠전. 한동안 소식이 끊겼던 후배가

찾아 왔다.

휑뎅그레 커더란 눈. 비쩍 말라서...

그동안 아픈 사랑...어쩌면 나쁜 연애를 한것 같다.


나의 가치를 존중 받지 못하면서

자신을 갉아 먹으면서까지 에너지가 소진될때까지

맞지 않는 상대에 맘을 쓰는것은...안타까운 일


힘이 좀 있으면 사랑을 퍼줘도 나눠줘도.

상대를 보살펴도 되련만.


기진맥진하고 일도 하기 어려우면..

연애도 쉬었다 가야지...방학처럼 안식기도 갖고

내 몸부터 추슬러야 하리.


그게 천상천하 유일무이한 

자신에 대한 예의!


나랑 똑같은 인간은 지구가 멸망할때까지

나오지 않으니까.~~~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70 노부모님들의 부부싸움은~~자식의 근심! [1] 약초궁주 2019.09.20 390
2669 몽당비 한 자루 --고증식 시 [1] 약초궁주 2019.09.17 95
2668 추석, 다름을 존중하며 웃고 보냅시다. [4] 약초궁주 2019.09.11 95
2667 내가 만약 압수수색을 받는다면 ㅜㅜ [5] 약초궁주 2019.09.06 128
2666 배트 미들러 노래 더 로즈 (장미 가사) [1] 약초궁주 2019.09.04 814
2665 완두콩 물들다. (우아사 회원으로 염색가) [1] file 약초궁주 2019.08.21 120
2664 여름휴가 8월15부터! 20화욜 출근할게요~~~ 약초궁주 2019.08.09 593
» 폭염에도 사랑은 계속되는데...(내 얘기 아님) [1] 약초궁주 2019.08.07 117
2662 여름 선물~~물방물 다이아 다 가져 [2] file 약초궁주 2019.08.02 86
2661 트럼프 잘좀 해줘요~~(사진놀이) [2] file 약초궁주 2019.07.30 105
2660 회상 (시집살이 안기임) ... [1] 약초궁주 2019.07.26 120
2659 8월휴가(16.17)..9월 강의는..여기저기 ㅋㅋ 약초궁주 2019.07.25 84
2658 수첩속에 유관순 언니께~~~ file 약초궁주 2019.07.24 288
2657 사회경험 많은 ..60대 여성 성적수치심..내 얘기야???? 약초궁주 2019.07.19 362
2656 정두언과 할머니 시 [1] 약초궁주 2019.07.18 97
2655 내눈꺼플이 이렇게 무거울줄이야 ㅜㅜ [2] 은수 2019.07.13 116
2654 과민한게 아니라 과로라구요! [1] 약초궁주 2019.07.11 88
2653 독일판 여성의 굴레.. 3 K란를 넘어 ~~ 약초궁주 2019.07.05 121
2652 53살에 무릎이 아파요. [3] 감어인 2019.07.02 130
2651 너의 기도에 나도 얹어 주라. ㅎㅎ [1] 약초궁주 2019.07.02 107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