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25ac150166d1c1b79cef64f80f51bc28.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추워도 걸었습니다. ^^

2022.02.12 11:58

약초궁주 조회 수:94

산에는 눈이 쌓이고

응달은 얼음이 폭포처럼 흘러내리는 겨울.


심지어 남산 북측 순환로에도 얼음골이

군데군데...

엄니가 낙상으로 돌아가셔서 젤 무서운게

넘어지는거. 미끄러지는거.

그래서 겨울이 안 좋습니다.


긴겨울 적어도 석달은 해가 짧으니

계절성 우울감도 있답니다.

그러다 해만 나면 얼른 뒤쳐나가 햇볕 맞이로

기분을 조율해주져.


그동안 남산 성벽길은 세번이나 걸었고

지난주에는 전철을 타고 ㅈ종로3가에서 내려

종묘를 갔습니다. 입장료 1천원.에

시내의 고요 적막한 공간을 누리다니

행복했습니다.


왕들의 제사 상차림을 보니

온통 고기 종류...육해공군에 내장 까지.

야채는 쪽파. 미나리 등이 생것으로

가지런하게 줄기째 올려져 있더라구요.


꼭 삼색나물에 이런거 아니라도

법도처럼 지키지 않아도

제사음식은 자유롭게 부모님이 좋아하시는거

올리는게  맞아요. 


종묘를 넓게 한바퀴 걸은다음

광장시장으로 갔습니다.  

지난주 일요일은 좀 쌀쌀.

목적지는 먹방을 할수 있는 가판 음식거리


나물 비밤밥도 수제비 칼국수도

다 맛있어 보이는데.

친구와 나는 멋지게 낮술을 하기로 햇습니다.

아재들 처럼 ㅋㅋ


1인분에 1만원 하는 회를 2인분 시켜서

청하반병씩...새해 덕담에 얹었습니다.

나무 긴의자에 신기하게도 엉뜨 장치가

있고 오뎅국물도 주어서

좀 춥긴 햇지만. 재미잇었어요.

거의 관광객 기분으로 들뜨고요.


이른 점심 시간이라 인파가 무서우니

바로 옆집의자로 옮겨서 수제비 한그릇씩 ㅋㅋ

뜨끈하게 들이켰습니다.

얘는 씹히지 않고 그대로 목구명으로 미끄려저

들어갔구요.


11시 광장시장 브런치를 2차까지 마친후

다시 슬슬 걸어서 청계광장..그리고 하철로

귀가!


청계천에도 얼음물 녹는소리가

그리고 백로들이 유유히 놀고 있었답니다.KakaoTalk_20220212_104935341_02.jpg KakaoTalk_20220212_104935341_02.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68 살아야겠다.....폭우속 의인들께 고마움을~ [1] 약초궁주 2022.08.10 31
1367 여름휴가안내 [1] yakchobat 2022.08.10 14
1366 미국의 미친 연방대법원 판결- 임신중단권 폐지됐다. 약초궁주 2022.07.29 35
1365 돌팔이 그렇다더라 낚이지 마세요 ㅎㅎ 약초궁주 2022.07.27 37
1364 한의원 퇴근은 5시 30분!!!!! 약초궁주 2022.07.26 33
1363 미움으로 괴로울때는 내 감정을 돌보란 신호! [2] 약초궁주 2022.07.14 64
1362 선생님~ 울산에 사는 홍이수경이예요. [2] 홍이 2022.07.11 45
1361 헤어질 결심을 굳이 영화로 봐야하나? [2] 약초궁주 2022.07.06 59
1360 산에 들어가 피아노와 살고 싶다 ^^(임윤찬) [4] 약초궁주 2022.07.02 46
1359 하늘땅님 산신령님 엄마압지 ..고맙습니데이~~ [4] 약초궁주 2022.06.21 82
1358 생선가게 아저씨~~ 약초궁주 2022.06.10 82
1357 모내기 들판을 걸어서~~ [2] file 약초궁주 2022.06.07 73
1356 하늘님 비 좀 흠뻑 내려 주세요~~~ [1] file 약초궁주 2022.05.25 93
1355 봄 한없이 걷다 보니... [2] file 약초궁주 2022.04.27 137
1354 엄마 산소 앞에서 재롱잔치를~~~ [1] file 약초궁주 2022.04.19 132
1353 22년 내게 아주 간절한 진달래 [1] file 약초궁주 2022.04.15 103
1352 이제 알았네 유통기한과 소비기한~~ [2] 약초궁주 2022.04.06 90
1351 할머니의 깨달음 (코로나 이후) [2] 약초궁주 2022.03.31 101
1350 대구 file 제이 2022.03.29 62
1349 친구에게 우유를 건네는 사람보다~~ [1] 약초궁주 2022.03.22 104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