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아이구...배가 울려 걸을때 징징 깊은 곳에서

통증이 온다는 권샘.

촉진을 해보니..몇년전에 수술해서 없앴다는 근종이

또 자라고 ..제 존재를 알리는중.


내가 할일은 얼버 무리고 괜찮을끼라고 대충의 거짓 위로가 나을지

솔직히 알려주고 진단을 받게 하고..같이 대책을 세워야 할지.


그런데 아픈곳이 스트레스가 너무 많고 현재 상황이 힘들어서

엎친데 덮친격으로 나까지 고민덩어리를 턱하니

얹어 주는게...너무 너무 미안하다


솔직하게는 참 잔인한 일.!!!!


김건영 시인의 시 --위로는 위로가 안돼

귀절중에서~~~~~~~~~~~~~~~~~~~~~~~~


실연당한 친구는 자꾸 울기만 했다.

어떤 말로도 위로가 되지 않아서 소고기를 사주었다.

먹다가 다시 울먹이며 친구가 말햇다.

이렇게 슬픈데 고기는 왜 맛있냐.


마음을 다해도 위로가 안돼.

어떤 충고는 고충이 된다.

꼰대가 되지 않으려거든 말없이 소고기를 사거나

세상을 위한 밧줄이나 될 것.


~~~~~~~~~~~~~~~~~~~~~~~~~~~~~~


그랴..마포에 밥 먹으러들 오셔.

히말라야 어죽집에서 윤기나는 쌀밥 한그릇

반찬 얹어 먹고나믄 그래도 힘이 날것이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위로는 위로가 안돼서 밥이나 먹으러 오셔~~ 약초궁주 2020.11.10 43
1282 세 (엄마 자궁에 세들었던 이야기 시)- 박지선님께 [1] 약초궁주 2020.11.04 52
1281 나는 독감예방접종을 맞을것이다.~~ (무료 27일) [3] 약초궁주 2020.10.24 72
1280 밥 먹는 자식에게 (이현주) [2] 약초궁주 2020.09.29 119
1279 매상 올려드린다고 낮술을~~~ [1] 약초궁주 2020.09.12 116
1278 사랑의 제일은? 방역으로 나와 남을 지키는것!!!! 약초궁주 2020.08.21 118
1277 정아에 대해 말하자면~~ 약초궁주 2020.08.04 190
1276 뼈 약한데는 멸치삶아 드셔야!!!! 약초궁주 2020.07.28 143
1275 연근 물김치~~(빈혈 출혈에 강추) 약초궁주 2020.07.21 158
1274 비오면 빨래입고 쏘다녀~~~ file 약초궁주 2020.07.15 129
1273 신문물 첫경험 .. 한강올레 ㅋㅋ [1] file 약초궁주 2020.07.14 118
1272 지하철 마스크를 관찰해보니~~ [1] 약초궁주 2020.06.30 194
1271 어차피 마스크할 팔자라면...수라도 놓자? [2] file 약초궁주 2020.06.26 154
1270 비오는 날의 점심...아보카도 김밥 약초궁주 2020.06.24 123
1269 강화 우리옥 작약꽃~~~(백반 강추) [1] file 약초궁주 2020.06.23 301
1268 간헐적 단식~실패라 생각 말고 또하고 또 하고 [2] file 약초궁주 2020.06.18 167
1267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뤼얼리? [2] 약초궁주 2020.06.16 93
1266 올림픽공원 걷기 10킬로 달성~~ [1] 약초궁주 2020.06.02 374
1265 거리두기...사랑하는 사이에... [2] 약초궁주 2020.05.22 231
1264 멈춤의 시간...꿈꾸며 성장하기 [2] 약초궁주 2020.05.21 120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