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세   


                                     조명희 시인.


엄마는 양은밥상만 한 땅뙈기에 세 들어 살았단다.

사는 게 이래도 저래도 세상에 세 들어 사는 거라 

겁 없이 살았단다.


나도 엄마 뱃속에서 열 달 계약으로 세 들었단다.

사글세란 다 그렇단다. 주거니 받거니 하다가 줄 세

없으면 방빼는 거란다.


그날도 엄마는 수건으로 머리 두르고 팔 걷어 붙이고

김장 무 뽑으러 밭으로 갔단다. 무 몇 개 뽑고 잠시

앉았다 다시 하나 잡고 끙. 하니 무보다 내가 먼저 나오더란다.


줄 세는 없고 주인 얼굴 한 번 보자고 서둘러 나왔단다


세상 세 치르다 한 시절 가고 탯줄 묻은 자리에선

오동나무 꽃만 다투어 피겠다고 환장 한단다.


나도 환장 한단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83 위로는 위로가 안돼서 밥이나 먹으러 오셔~~ 약초궁주 2020.11.10 43
» 세 (엄마 자궁에 세들었던 이야기 시)- 박지선님께 [1] 약초궁주 2020.11.04 52
1281 나는 독감예방접종을 맞을것이다.~~ (무료 27일) [3] 약초궁주 2020.10.24 72
1280 밥 먹는 자식에게 (이현주) [2] 약초궁주 2020.09.29 119
1279 매상 올려드린다고 낮술을~~~ [1] 약초궁주 2020.09.12 116
1278 사랑의 제일은? 방역으로 나와 남을 지키는것!!!! 약초궁주 2020.08.21 118
1277 정아에 대해 말하자면~~ 약초궁주 2020.08.04 190
1276 뼈 약한데는 멸치삶아 드셔야!!!! 약초궁주 2020.07.28 143
1275 연근 물김치~~(빈혈 출혈에 강추) 약초궁주 2020.07.21 158
1274 비오면 빨래입고 쏘다녀~~~ file 약초궁주 2020.07.15 129
1273 신문물 첫경험 .. 한강올레 ㅋㅋ [1] file 약초궁주 2020.07.14 118
1272 지하철 마스크를 관찰해보니~~ [1] 약초궁주 2020.06.30 194
1271 어차피 마스크할 팔자라면...수라도 놓자? [2] file 약초궁주 2020.06.26 154
1270 비오는 날의 점심...아보카도 김밥 약초궁주 2020.06.24 123
1269 강화 우리옥 작약꽃~~~(백반 강추) [1] file 약초궁주 2020.06.23 301
1268 간헐적 단식~실패라 생각 말고 또하고 또 하고 [2] file 약초궁주 2020.06.18 167
1267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뤼얼리? [2] 약초궁주 2020.06.16 93
1266 올림픽공원 걷기 10킬로 달성~~ [1] 약초궁주 2020.06.02 374
1265 거리두기...사랑하는 사이에... [2] 약초궁주 2020.05.22 231
1264 멈춤의 시간...꿈꾸며 성장하기 [2] 약초궁주 2020.05.21 120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