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859db41b25117105770fa366ce47785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Bette Midler 더 로즈


Some say love it is a river that drowns the tender reed

Some say love it is a razor that leaves your soul to bleed

Some say love it is a hunger and an endless aching need


I say love it is a flower and you it's only seed

It's the heart afraid of breaking that never learns to dance

It's the dream afraid of waking that never takes the chance

It's the one who won't be taken who cannot seem to give

And the soul afraid of dying that never learns to live


When the night has been too lonely and the road has been too long

And you think that love is only for the lucky and the strong

Just remember in the winter far beneath the bitter snows

Lies the seed that with the sun's love in the spring becomes the rose


“장미”

- 베트 미들러

누군간 사랑은 연약한 갈대를 흠뻑 젖게 하는 강물이라고

누군간 사랑은 영혼을 상처내어 피흘리게 하는 날카로운 면도날이라고

누군간 사랑은 굶주린 갈망이며 끝없이 고통을 주는 열망이라 부릅니다.

하지만 저는 사랑은 한송이 꽃이며 오직 그네만의 씨앗이라 말하렵니다.


상처받는 걸 두려워하는 마음으로는 절대로 춤을 배울 수 없습니다.

깨어나길 두려워하는 꿈으로는 결코 기회를 잡을 수 없습니다.

타인에게 줄려는 마음이 없는 이는 받을 수도 없습니다.

그리고 죽는 걸 두려워하는 영혼으로는 결코 삶을 터득할 수 없습니다.


밤이 너무 외롭고 삶의 여정이 아득히 멀게 느껴질 때

당신은 사랑이란 오직 운좋고 강한 이들의 전유물이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겨울날 차가운 눈 쌓인 땅 저 아래에도

봄이 되면 태양의 사랑을 받아 장미로 피어날 씨앗이 숨겨져 있다는 걸

반드시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74 Inside Practical Methods Of car new uhuhebi 2019.09.19 0
2673 Trevor Cameron new ujaredyp 2019.09.19 0
2672 Brad Rusell new ibixizyd 2019.09.19 0
2671 Ettie Mooers new ucusucy 2019.09.19 0
2670 Hailey Breckenstein ebode 2019.09.19 1
2669 몽당비 한 자루 --고증식 시 [1] 약초궁주 2019.09.17 18
2668 추석, 다름을 존중하며 웃고 보냅시다. [3] 약초궁주 2019.09.11 36
2667 내가 만약 압수수색을 받는다면 ㅜㅜ [5] 약초궁주 2019.09.06 49
» 배트 미들러 노래 더 로즈 (장미 가사) [1] 약초궁주 2019.09.04 46
2665 완두콩 물들다. (우아사 회원으로 염색가) [1] file 약초궁주 2019.08.21 64
2664 여름휴가 8월15부터! 20화욜 출근할게요~~~ 약초궁주 2019.08.09 52
2663 폭염에도 사랑은 계속되는데...(내 얘기 아님) [1] 약초궁주 2019.08.07 79
2662 여름 선물~~물방물 다이아 다 가져 [2] file 약초궁주 2019.08.02 51
2661 트럼프 잘좀 해줘요~~(사진놀이) [2] file 약초궁주 2019.07.30 51
2660 회상 (시집살이 안기임) ... [1] 약초궁주 2019.07.26 49
2659 8월휴가(16.17)..9월 강의는..여기저기 ㅋㅋ 약초궁주 2019.07.25 47
2658 수첩속에 유관순 언니께~~~ file 약초궁주 2019.07.24 44
2657 사회경험 많은 ..60대 여성 성적수치심..내 얘기야???? 약초궁주 2019.07.19 93
2656 정두언과 할머니 시 [1] 약초궁주 2019.07.18 61
2655 내눈꺼플이 이렇게 무거울줄이야 ㅜㅜ [2] 은수 2019.07.13 66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