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1/859db41b25117105770fa366ce477852.jpg
  logo    
약초밭자유놀이터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여러분 집엔 모기 없수???

2018.11.06 16:24

약초궁주 조회 수:81

밤엔 애앵~~~소리 들리면

잠이 깬다.

허공으로 손을 휘둘러보지만

어설픈 내 동작에 모기가 집힐리 없다.


애앵 피빠는 모기는 대부분 암컷.

알 낳으려면 영양분이 필요해서란다.


'네 형편이 딱한 줄은 나도 이해가 간다마는...'


모기에 물리면 크게 덧나고 가렵고 부풀어 오르니

이불속에 손을 넣어보지만.

얼굴은 어쩌랴.


지금 가을도 깊은데..아직도 모기라니

문득 베란다에 구문초.!!!


마구자란 가지를 가위로 특특 잘라

박스에 넣어 머리맡에 두었다.

손으로 훑기만 해도 묘한 냄ㅅ가 나는 허브~~


그날 밤 나는 모기와 헤어졌다.

아마도  예민한 모기가 내 방을 나간 것 같다.


어제 밤...구문초가 말라 붙으니 다시 앵소리.

귀찮아도 다시 잎줄기 리필하니 모기는 안 덥빈다.


근데...잎들이 시들거리고 있으니 겨울까지

이러면 어턱게 하나. ㅋㅋ


그래도 모기향 수상한 약품 보다는

훨씬 나으니...아이들 있는 집은 

꼭 화분 장만 해보시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97 새해 인사~~~추워도 추운게 아니여 [3] file 약초궁주 2019.01.02 45
2596 시방 동백꽃잎에...새해 소망을 담아.~~~ [1] file 약초궁주 2018.12.26 71
2595 인류는 섹스 복..복사집 사장님@@ [2] file 약초궁주 2018.12.20 71
2594 오늘은 과메기조림 먹는 날~~ [2] 약초궁주 2018.12.19 58
2593 아득한 유년의 눈 풍경~~ [1] file 약초궁주 2018.12.19 56
2592 눈 내리는 날에는~~ [3] file 약초궁주 2018.12.13 69
2591 꽃밭 1 ( 내 친구 말가리다 수녀의 글) 강추~~ [1] 약초궁주 2018.12.04 79
2590 12월 1 토욜. 4시...강북한살림 부부돌봄강좌~~ [7] file 약초궁주 2018.11.27 99
2589 감자 두 개? 세 개? [2] file 약초궁주 2018.11.24 79
2588 헌 책방을 사랑하는 이유~(아벨스토리) 약초궁주 2018.11.22 68
2587 행복에게 밥을 먹이자고? [1] 약초궁주 2018.11.13 88
» 여러분 집엔 모기 없수??? [2] file 약초궁주 2018.11.06 81
2585 38년이나 됐으니 덮자고???? [1] 약초궁주 2018.11.01 117
2584 약해 보이면 맞거나 죽거나.... [2] file 약초궁주 2018.10.31 93
2583 수술 받은 엄마, 공항에서~~~ 약초궁주 2018.10.23 130
2582 얼굴 셀프 침맞기~ㅠㅠ [3] file 약초궁주 2018.10.16 152
2581 명랑한 완경! 미리 준비 2 [1] file 약초궁주 2018.10.12 119
2580 6토욜 ,휴진 안내 ( 게센누마 올레 개장식) 죄송!!!!! [1] 약초궁주 2018.10.04 112
2579 금강산 백두산도 가고 옥류관 냉면도 먹고싶다아~~~ [2] file 약초궁주 2018.09.20 157
2578 엄마 침 놔주셔서 고맙다고 ^^ [1] file 약초궁주 2018.09.18 142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