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3/10fe2f194872e83b48b8029f8aa5a0b3.jpg
  logo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제주에 사는 44 두아이의(남자아이)의 엄마예요.


작년부터 생리 불순이 생기기 시작했고 지난해말부터 올해까지 5계월정도 생리가 멈춘후 최근 정상적으로 두번의 생리를 했습니다.

지금 다시 예정일이 지났는데 안하고 있구요.

특별히 어디가 아프지는 않고 불편한 곳이 이곳저곳 있어 그냥 별거 아닌듯 넘어갔는데요.


올해부터 피부가 가렵거나 이상한 피부 질환들이 생겨 양약을 바르고있습니다.

딱히 깨끗해지지도 않아서 심해지면 바르고 좀 괜찮아 지면 그냥 놔두곤 합니다.


시력은 항상 좋은 편이 어서 걱정이 없었는데 돋보기를 쓰게되었고 야간에는 앞이 잘 보이지 않을때가 있습니다.


가장힘든건 최근 두달 사이 근육통과 관절염이 생겨 잠을 잘수 없을때도있습니다.

처음 근육통이 있을때는 몸살인줄 알고 감기약을 먹곤했는데 

계속 반복되다 보니 다른 의심이 들기 시작했습니다.

어떤 날은 어깨가 아파 팔을 올리지도 접지도 못하고

어떤날은 손가락 마디가 저려 봉지나 물건을 힘있게 잡는게 어렵습니다.

침을 삼킬때 목이 아플때도 종종있습니다.


이모든 이런저런 증상들이 제가 몸관리를 못해서인지 잘못된 습관때문인지...

아니면 이 나이가 되면 이런저런 증상이 나타나는것이 자연스러운것인지...

그렇다고 참고 넘기기에는 많이 힘듭니다.... 눈물이 날때도 있고...


지인 분의 소개로 글 남겨 봅니다.

당장이라도 찾아뵙고 싶지만 저도 일요일,월요일에 가게를 쉬다보니 쉽지 않네요.

저녁 식사후 베드민턴을 치러 다닙니다.

어깨 통증이 심하거나 손에 힘이 없을때가 있어 

핑계로 열심히 하지는 않습니다. ^^;



섭취하면 도움이 되는 음식이나 하지 말아야하것이나...

뭐라도 알려주시면 실천하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29 과일 먹는법 ~~당뇨가 걱정 될때 약초궁주 2018.07.05 36
1828 사랑에 대한 진실 하나 [1] 두둠칫2 2018.07.05 19
1827 7월 17 화요일은 오후 세시부터 진료! (오전 낮 휴진) 약초궁주 2018.07.04 20
1826 그 느티나무 아래로 가자 [1] 두둠칫2 2018.07.04 18
1825 단백질섭취와 비만 연구 2 계속~~ [1] 약초궁주 2018.06.29 44
1824 줄자를 꺼내 허리둘레를 재보면~~(박현아교수 연구결과) [1] 약초궁주 2018.06.29 41
1823 그것이 걱정입니다 [1] 두둠칫2 2018.06.29 28
1822 나무젓가락 대신 내 손가락쓰기 약초궁주 2018.06.28 31
1821 내 소망 하나 그리고 그대 [1] 두둠칫2 2018.06.28 27
1820 꽃이 졌다는 편지를 보내고 [1] 두둠칫2 2018.06.27 26
1819 아기랑 같이 와서 침을 맞으면~~ [1] file 약초궁주 2018.06.27 41
1818 왜 꽃이 되지 못 하는가 두둠칫2 2018.06.21 27
1817 불안 장애에 침 맞으면 좋아요. [2] 약초궁주 2018.06.21 44
1816 피의 연대기 --- [1] 약초궁주 2018.06.21 32
1815 다낭성난소증후군에 부정출혈 심해 여쭤봅니다. [2] 도비 2018.06.15 57
1814 임신중단권 ...미국 중국 프랑스는?? 약초궁주 2018.06.12 40
1813 선생님 안녕하세요 [2] 최미영 2018.06.03 64
1812 44세 제주엄마에게~~~ [1] 약초궁주 2018.05.25 84
» 이런건 어디가서 물어봐야하는지... [1] 찬타 2018.05.23 74
1810 우리의 시가 익느라고 [1] 두둠칫2 2018.05.21 63

side_menu_title

  • 치유의지혜나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