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3/10fe2f194872e83b48b8029f8aa5a0b3.jpg
  logo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제주에 사는 44 두아이의(남자아이)의 엄마예요.


작년부터 생리 불순이 생기기 시작했고 지난해말부터 올해까지 5계월정도 생리가 멈춘후 최근 정상적으로 두번의 생리를 했습니다.

지금 다시 예정일이 지났는데 안하고 있구요.

특별히 어디가 아프지는 않고 불편한 곳이 이곳저곳 있어 그냥 별거 아닌듯 넘어갔는데요.


올해부터 피부가 가렵거나 이상한 피부 질환들이 생겨 양약을 바르고있습니다.

딱히 깨끗해지지도 않아서 심해지면 바르고 좀 괜찮아 지면 그냥 놔두곤 합니다.


시력은 항상 좋은 편이 어서 걱정이 없었는데 돋보기를 쓰게되었고 야간에는 앞이 잘 보이지 않을때가 있습니다.


가장힘든건 최근 두달 사이 근육통과 관절염이 생겨 잠을 잘수 없을때도있습니다.

처음 근육통이 있을때는 몸살인줄 알고 감기약을 먹곤했는데 

계속 반복되다 보니 다른 의심이 들기 시작했습니다.

어떤 날은 어깨가 아파 팔을 올리지도 접지도 못하고

어떤날은 손가락 마디가 저려 봉지나 물건을 힘있게 잡는게 어렵습니다.

침을 삼킬때 목이 아플때도 종종있습니다.


이모든 이런저런 증상들이 제가 몸관리를 못해서인지 잘못된 습관때문인지...

아니면 이 나이가 되면 이런저런 증상이 나타나는것이 자연스러운것인지...

그렇다고 참고 넘기기에는 많이 힘듭니다.... 눈물이 날때도 있고...


지인 분의 소개로 글 남겨 봅니다.

당장이라도 찾아뵙고 싶지만 저도 일요일,월요일에 가게를 쉬다보니 쉽지 않네요.

저녁 식사후 베드민턴을 치러 다닙니다.

어깨 통증이 심하거나 손에 힘이 없을때가 있어 

핑계로 열심히 하지는 않습니다. ^^;



섭취하면 도움이 되는 음식이나 하지 말아야하것이나...

뭐라도 알려주시면 실천하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12 44세 제주엄마에게~~~ [1] 약초궁주 2018.05.25 101
» 이런건 어디가서 물어봐야하는지... [1] 찬타 2018.05.23 89
1810 우리의 시가 익느라고 [1] 두둠칫2 2018.05.21 78
1809 선생님! 도와주세요~ [1] 인생은셀프 2018.05.16 112
1808 죽염말고, 신생아는 모유나 분유만 먹여도 된다..~~~ 약초궁주 2018.05.15 78
1807 두째 아기를 낳고 싶어 온 분~~ [1] 약초궁주 2018.05.11 89
1806 홍삼 음료조차도 너무 달다는 조사결과~~ 약초궁주 2018.05.08 75
1805 자다가도 웃음이 절로 나온다는 사연~~ [2] 약초궁주 2018.05.03 98
1804 한의원은 근로자의 날 -진료합니다. 약초궁주 2018.04.27 87
1803 아기 갖기전에 평균 체중을 갖도록 애쓰세요. [1] 약초궁주 2018.04.25 113
1802 두둠칫2 님에게 여러번째 부탁!! [3] 약초궁주 2018.04.20 130
1801 희망이라는 이름의 해독제 [1] 두둠칫2 2018.04.19 82
1800 두둠칫2 님에게 부탁의 말~~~ 약초궁주 2018.04.19 73
1799 나의 누군가에게 무엇이 되어 [2] 두둠칫2 2018.04.19 79
1798 어깨통증 (회전근개 파열이나 오십견) ...이렇게 해보세요.~~ [1] 약초궁주 2018.04.18 90
1797 치유 게시판은~~참고바래요 약초궁주 2018.04.18 74
1796 봄엔 기지개도 펴고 씩씩하게 발가락 양말을~~ [2] 약초궁주 2018.04.17 76
1795 우리 사랑의 말 [2] 두둠칫2 2018.04.13 75
1794 산후풍 엄마의 수유 자세~~ [1] 약초궁주 2018.04.10 71
1793 화요일 오후진료! (아침 치과 수술해요) 약초궁주 2018.03.28 92

side_menu_title

  • 치유의지혜나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