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3/10fe2f194872e83b48b8029f8aa5a0b3.jpg
  logo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성범죄 175년형.jpg


세계적으로 미투 me too -나도 그렇게 당했다는 외침

이 커졌다.

 

미국 국가대표 체조팀 미시간대 팀닥터 주치의에

의해 저질러진 섬범죄 폭행추행 재판이 끝났다.

 

피해자는  무려 156명

어린 소녀들을 치료해준다며

갑의 지위를 악용해서 20여년간 추행했다.

 

레이철이라는 선수는 엄마가 있는데도

손을 수건으로 덮고,,,손가락으로 질과 항문을

삽입당했다고.  어리둥절 하다가

가슴을 애무당하고서야 성추행이라고 인식했다고.

.......

 

소녀선수들은  국대캠프로 돌아가지 않으려

머리를 찧어 자해를 하기도 했으면.

피해가 지속되어 가해자처럼 죄책감 자기비하

불안 우울을 경험했다.

 

재판에서 판사인 아킬리나씨는

피해생존자들이 털어놓는 <눈물의 증언>을  경청하고

일일이 대응하고 들어주어 판사이자 공감자 조언과 위로의

치료자가 되어 주었다고 한다.

 

7가지 혐의에 대한 판결은~~

'방금 당신의 사형집행 영장에 서명했다며

최장 징역 175년을 선고했다.

 

그는 살아서 감옥을 나갈수 없다며!!!!!

 

156명의 생존자부대와 아퀼리나 판사에게

경의를 표한다.  우라나라도 그래야 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95 우리 사랑의 말 [2] 두둠칫2 2018.04.13 46
1794 산후풍 엄마의 수유 자세~~ [1] 약초궁주 2018.04.10 41
1793 화요일 오후진료! (아침 치과 수술해요) 약초궁주 2018.03.28 62
1792 두통에 셀프침놓다가 ..그만 피가 주르르ㅎㅎ [1] file 약초궁주 2018.03.27 68
1791 비참한 일이 생겼을때 인디언들은~~강추 약초궁주 2018.03.15 95
1790 폐경기 증후 [1] 논나 2018.03.11 135
1789 인사드려요~ [2] 로즈마리 2018.03.06 94
1788 너의 월경~~~(농협잡지 전원 삽입만화.장차현실샘) [1] file 약초궁주 2018.03.06 91
1787 계지복령환 복용에 대해 문의드립니다 [2] 정심 2018.02.22 90
1786 안녕, 나의 자궁을 보고 임신을 준비하며 문의드립니다.^^ [4] 형형이 2018.02.07 141
1785 첨가물든 음식- 안전하게 조리하는법** 약초궁주 2018.02.06 111
1784 치아가 부러졌을때~응급 약초궁주 2018.02.02 100
» 성범죄 피해자 눈물 닦아준 판사님~~ file 약초궁주 2018.01.26 89
1782 생리컵 논란...삽입법은? [1] file 약초궁주 2018.01.23 105
1781 선생님 뵈러가기 전에요 [2] 박달나무 2018.01.16 139
1780 엄마가 될라카믄 이런 노래를 들어보시라~~~ [1] 약초궁주 2018.01.16 115
1779 안녕하세요 이유명호 선생님 [2] 쩡이 2018.01.03 153
1778 임신 22주 자궁근종 9센티 조기수축으로 입원 후 경부길이 4.6에서 1.8로 [1] 이진선 2017.12.29 503
1777 지난 십년간..저출산대책에 거의 200조라고 헐! 약초궁주 2017.12.27 93
1776 생리양이 점점 줄어요 [3] 박달나무 2017.12.26 159

side_menu_title

  • 치유의지혜나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