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사별 1년 넘으신  눈물여사님.

 

매일 우시고... 또 우시고

 

사람도 만나기 싫고..살기도 싫고

 

밥도 먹기 싫고...싫고...

 

당연하다.

 

워낙 남편께서  인품이 훌륭하시고

 

부부금슬이 좋으셔서...충격이 말도 못한다.

 

너무 보고싶으시다고....오죽하겠는가.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만질수도 볼수도 없는

 

애끓는 심정....

 

 

동생의 손에 거의 강제로 끌려 오셨는데.

 

나마져  달래고 달래고...할수는 없는 일,

 

충격요법을 쓸수 밖에 없다.

 

(악역을 맡은 자의 슬픔..)

 

 

!@#$%^&*()_

 

그럼 따라서 죽고만 싶으세요.

 

지금 눈물여사님은 슬픔을 껴안고

 

놓기 싫으신거예요.

 

내가 어떻게 밥을 맛있게 먹을수있으며

 

친구를 만나며...웃고 수다를 떨수있나...자책도 심하세요.

 

기다리지 않아도  우리 다 죽습니다.

 

돌아가신 남편께서  바라는게...이걸 까요?

 

 

아이들곁에  좀더 같이 건강하게  있어주다가

 

이 다음 할일 다하고 가서 만나시면 되잖아요.!!!!!

 

--눈물....다시 못만날것 같아요...ㅠㅠ

 

아니요..꼭 만나요. 영의 세계에서는 내가 만나고 싶으면

 

다 만나실수 있어요!!!!!

 

 

...어제 이렇게 큰 소리 땅땅 쳐놓고

 

오늘 낮에  안부전화를 드렸다.

 

어제 나때문에 삐지신거 아니냐고??? 

 

(....속으로  나처럼

죽음에 대한 공포가 심한 인간이 어딨냐고..하면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4 내 생애 최장 연휴마치고 컴백~~~ [5] file 약초궁주 2017.10.10 44
1043 집안에 소는 누가 키우나? [6] file 약초궁주 2017.09.28 78
1042 귀국 보고와 가문의 영광 ㅎ ㅎ [4] file 약초궁주 2017.09.14 95
1041 또랑엄마의 잔머리 요리- 단호박 스프 [3] file 약초궁주 2017.09.05 86
1040 육아시집 -서단 [1] file 약초궁주 2017.08.30 70
1039 다이어트 1킬로부터..그다음 2킬로! [11] file 약초궁주 2017.08.22 133
1038 칠십 노모가 상속해준 등산 코스 !!!! [2] file 약초궁주 2017.08.17 96
1037 휴가대신 도봉산 계곡~~ [4] file 약초궁주 2017.08.03 119
1036 내사랑-모드 루이스 [4] 랄라 2017.08.02 93
1035 정자수가 절반으로 줄었단다...(한겨레 7/27 기사) [1] 약초궁주 2017.07.27 77
1034 할배의 탄생 -최현숙 샘의 글~~ [1] 약초궁주 2017.07.25 74
1033 빨래 냄새가 나서 죄송 합니다.ㅜㅜ [2] 약초궁주 2017.07.11 152
1032 사랑은?... 혈압약을 먹는거다. [1] 약초궁주 2017.07.06 111
1031 사랑은 ...천지 창조의 시작이고. [1] 약초궁주 2017.07.04 95
1030 격하게 공감~~ 남자설명서 개정판! 이준행 기억해야지 [1] 약초궁주 2017.06.27 118
1029 5행시 ... 지지율 10프로가 80프로 발목잡아 [2] 약초궁주 2017.06.23 98
1028 내 마음의 봄_셀레다_ [1] file 제이 2017.06.17 104
1027 제가 한 짓이 아닙니다. [1] 약초궁주 2017.06.16 128
1026 이제, 화는 그만 내겠습니다. [2] 약초궁주 2017.06.15 139
1025 오늘...엄청 떨리는 날. 여러분이 응원해주길~~~ [3] 약초궁주 2017.06.14 131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