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사별 1년 넘으신  눈물여사님.

 

매일 우시고... 또 우시고

 

사람도 만나기 싫고..살기도 싫고

 

밥도 먹기 싫고...싫고...

 

당연하다.

 

워낙 남편께서  인품이 훌륭하시고

 

부부금슬이 좋으셔서...충격이 말도 못한다.

 

너무 보고싶으시다고....오죽하겠는가.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만질수도 볼수도 없는

 

애끓는 심정....

 

 

동생의 손에 거의 강제로 끌려 오셨는데.

 

나마져  달래고 달래고...할수는 없는 일,

 

충격요법을 쓸수 밖에 없다.

 

(악역을 맡은 자의 슬픔..)

 

 

!@#$%^&*()_

 

그럼 따라서 죽고만 싶으세요.

 

지금 눈물여사님은 슬픔을 껴안고

 

놓기 싫으신거예요.

 

내가 어떻게 밥을 맛있게 먹을수있으며

 

친구를 만나며...웃고 수다를 떨수있나...자책도 심하세요.

 

기다리지 않아도  우리 다 죽습니다.

 

돌아가신 남편께서  바라는게...이걸 까요?

 

 

아이들곁에  좀더 같이 건강하게  있어주다가

 

이 다음 할일 다하고 가서 만나시면 되잖아요.!!!!!

 

--눈물....다시 못만날것 같아요...ㅠㅠ

 

아니요..꼭 만나요. 영의 세계에서는 내가 만나고 싶으면

 

다 만나실수 있어요!!!!!

 

 

...어제 이렇게 큰 소리 땅땅 쳐놓고

 

오늘 낮에  안부전화를 드렸다.

 

어제 나때문에 삐지신거 아니냐고??? 

 

(....속으로  나처럼

죽음에 대한 공포가 심한 인간이 어딨냐고..하면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91 어느 신부님의 강론 ...같이 살자고~ new yakchobat 2018.05.23 1
1090 오래된 가역현상...김복근 시 [3] yakchobat 2018.05.18 26
1089 선생님 책임질게요 걱정마시고...우하핫... [2] 약초궁주 2018.05.17 28
1088 한반도 바느질 놀이 ...(딸 손수건의 변신) [4] file 약초궁주 2018.05.10 57
1087 밍크 코트 한벌에 .... [2] 약초궁주 2018.05.08 52
1086 먼 곳의 벗에게 쓰는 편지--도종환 시인. [2] 약초궁주 2018.05.01 63
1085 남북이 잡은 평화의 손, 꼭 잡고 놓지 마소^^ [4] file 약초궁주 2018.04.27 66
1084 국민에게 공개된 국회정원~~ [2] file 약초궁주 2018.04.24 63
1083 욕심이 과했던 잡곡밥 ㅋㅋ [2] file 약초궁주 2018.04.13 83
1082 사월이 오면 ...나도 이렇게.... [3] file 약초궁주 2018.04.12 84
1081 아기낳기와 고래새끼낳기 닮은 점 ㅠㅠ [1] 약초궁주 2018.04.10 65
1080 사주탓인가...우울경향은~~ [2] 약초궁주 2018.04.05 99
1079 배 곯은 아기 꿈~~강요배 젖먹이 ㅠㅠ [2] 약초궁주 2018.04.03 66
1078 쥐에게 ... (한겨레 칼럼중 베낌 ㅋㅋ) 약초궁주 2018.03.30 71
1077 윤동주가 노래한 봄은 이랬는데.... [1] file 약초궁주 2018.03.27 69
1076 어느 무상급식소의 3월 식단~~~ [2] file 약초궁주 2018.03.23 92
1075 19월욜 안양 한살림강의~~~ [2] file 약초궁주 2018.03.13 118
1074 90회 오스카상 시상식~~ [1] 약초궁주 2018.03.07 111
1073 영미놀이와 라면놀이~~~ [1] file 약초궁주 2018.02.23 135
1072 동대문역...남산...광화문 명절올레~~ [2] file 약초궁주 2018.02.20 118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