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사별 1년 넘으신  눈물여사님.

 

매일 우시고... 또 우시고

 

사람도 만나기 싫고..살기도 싫고

 

밥도 먹기 싫고...싫고...

 

당연하다.

 

워낙 남편께서  인품이 훌륭하시고

 

부부금슬이 좋으셔서...충격이 말도 못한다.

 

너무 보고싶으시다고....오죽하겠는가.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만질수도 볼수도 없는

 

애끓는 심정....

 

 

동생의 손에 거의 강제로 끌려 오셨는데.

 

나마져  달래고 달래고...할수는 없는 일,

 

충격요법을 쓸수 밖에 없다.

 

(악역을 맡은 자의 슬픔..)

 

 

!@#$%^&*()_

 

그럼 따라서 죽고만 싶으세요.

 

지금 눈물여사님은 슬픔을 껴안고

 

놓기 싫으신거예요.

 

내가 어떻게 밥을 맛있게 먹을수있으며

 

친구를 만나며...웃고 수다를 떨수있나...자책도 심하세요.

 

기다리지 않아도  우리 다 죽습니다.

 

돌아가신 남편께서  바라는게...이걸 까요?

 

 

아이들곁에  좀더 같이 건강하게  있어주다가

 

이 다음 할일 다하고 가서 만나시면 되잖아요.!!!!!

 

--눈물....다시 못만날것 같아요...ㅠㅠ

 

아니요..꼭 만나요. 영의 세계에서는 내가 만나고 싶으면

 

다 만나실수 있어요!!!!!

 

 

...어제 이렇게 큰 소리 땅땅 쳐놓고

 

오늘 낮에  안부전화를 드렸다.

 

어제 나때문에 삐지신거 아니냐고??? 

 

(....속으로  나처럼

죽음에 대한 공포가 심한 인간이 어딨냐고..하면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32 격하게 공감~~ 남자설명서 개정판! 이준행 기억해야지 new 약초궁주 2017.06.27 0
1031 5행시 ... 지지율 10프로가 80프로 발목잡아 [2] 약초궁주 2017.06.23 34
1030 내 마음의 봄_셀레다_ [1] file 제이 2017.06.17 53
1029 제가 한 짓이 아닙니다. [1] 약초궁주 2017.06.16 54
1028 이제, 화는 그만 내겠습니다. [2] 약초궁주 2017.06.15 58
1027 오늘...엄청 떨리는 날. 여러분이 응원해주길~~~ [3] 약초궁주 2017.06.14 57
1026 내 평생 이런 현충일은 처음~~~ [4] file 약초궁주 2017.06.07 68
1025 블러그를 배우며 [8] 랄라 2017.05.30 65
1024 쌤 보노보노를 아세요? [4] 랄라 2017.05.24 62
1023 서러운 사람..억울한 죽음 좀 없어져야~~~ [5] 약초궁주 2017.05.23 74
1022 이순신이 나라 구한 정신 [2] 랄라 2017.05.17 53
1021 뉴스가 안구정화 힐링시간이 되다니...^^ [4] 약초궁주 2017.05.11 83
1020 남푠이 육아살림하는거...그거 복된 일~~ 약초궁주 2017.04.27 70
1019 우리가 지켜보고 있다.~~똑바로 해! [2] file 약초궁주 2017.04.20 107
1018 늠름한 저 여자들을 보라!!! [3] file 약초궁주 2017.04.12 125
1017 벚꽃놀이~~ [2] file 제이 2017.04.07 89
1016 마스크를 꼭 써야 하는 이유~~~ [4] file 약초궁주 2017.04.04 135
1015 국민들! 멋져~~~ [2] file 약초궁주 2017.03.31 90
1014 도봉산맥이 서울에 있다니....땡큐다! [3] file 약초궁주 2017.03.23 106
1013 노발평화상 받았어용 ^^ [2] file 약초궁주 2017.03.15 127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