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yakchobat.com/files/attach/images/672/11e8c7ca2a9f129a22fcea8cb97b5700.jpg
  logo    
먹고! 읽고! 걷고!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이동 될수 있습니다



지 과거를 고백해도 될랑가요(가짜 촌년)

2008.10.21 12:31

yakchobat 조회 수:3003 추천:368

2008년 10월 19일. 일요일. 흐리고 먼지 많음.

지가 오늘 일요일이라 작심하고 딸을 부려먹기로 했슈.
안에서나 밖에서나 사람들 모인 자리에 가면 하도 먼저 펄럭대며 할 일 없나 수선 떠는 게 전생의 버릇  같아서 원....
딸년 시중 받기가 쉽지 않었지유. 그래도 몸이 아파서 큰 맘 먹고 안방마님 시늉을 했네유.
그러다가 그 애가 다운 받은 '베토벤 바이러스' 11회 분을 함께 보는데....
두루미가 꼭 15살 연상인 아저씨에게 사랑을 느끼는 장면이 계속 나오더구만유.
딸은, 저러다가 결국 어린 여자만 손해 보고 나가 떨어진다고 그러더라구요.

 


나는 벌써 36년 전의 저로 돌아가 버렸는데유. 어쩐대유.
아, 마구 떠오르는 한 사람, 예술가 아저씨....
"손해만 보는 건 아니야. 그러면서 성숙해지는 거란다."
이렇게 말하고 나니 속에서 눈물이 쏙 빠지는 느낌.
말해 버릴까.

 


엄마에게도 두루미 같은 추억이 있다고....
하지만 저는 비굴한 선택을 했슈. 아니 야비한 선택을 해버렸지유.
저 나이에 저런 여자가 덤비면 중년 남자들이 가만 있을 수가 없어.


"거기다가 버럭 임신을 해 봐라. 그쪽 집안은 어떻게 되나."
이렇게 말해 부렸네유.
좀 싫대유. 나 자신이 옹졸한 게.


며칠 전에 '아내가 결혼했다'영화 봤는데 지는 좆나게 좋더구만유.
그저 뒤집었을 뿐이라구유.
남자를 이해할 것 같더라구유.
바깥에 '재야 마누라'두고 사는 그 탁월한 선택!을.
일본 녹차 한 잔 마시고 이제 '묵자'을 읽기 시작한 신영복선생님의 '강의'를 들고 잠자리로 들어가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97 강화읍내 맛집- 신아리랑 젖국갈비 [3] file 약초궁주 2009.11.17 3624
1096 에미야. 밥상 차려라(작은숲 김선경) [2] file yakchobat 2008.10.22 3321
1095 봉은사 판전 글씨 [1] file yakchobat 2008.10.29 3315
1094 [re] 봉은사 판전 글씨 [1] 최종범 2008.11.03 3288
1093 평생 남자랑 다섯 번밖에 못 자봤어요-고양이 팬 여인. yakchobat 2008.10.14 3278
1092 고추에 숨겨진 깊은 뜻 (안읽으면 지만 손해쥬) file yakchobat 2008.10.29 3239
1091 제주올레 비박여인들과 오리발 회 yakchobat 2008.10.17 3180
1090 오징어 앤드 두부 초밥 file yakchobat 2008.10.15 3168
1089 강화올레 2코스 <고려산에서 망월돈대까지> [4] 약초궁주 2009.07.03 3144
1088 김성동의 천자문-글씨연습하며 점치는 책 [2] file 약초궁주 2008.10.30 3136
1087 엄마. 나 학교 가기 싫어~~잉 yakchobat 2008.10.21 3091
1086 강화올레 - 1탄 - 봉천산등반 file 초록호수 2009.06.04 3052
1085 고양녀 취향도 가지가지 yakchobat 2008.10.19 3043
1084 올해부터. 독서일기 시작하려고. [1] 약초궁주 2009.01.06 3041
1083 강화올레 수로를 걸어서 바다를 만나다.<하점교-창후리포구> [3] file 약초궁주 2008.12.09 3027
1082 피부1- 저녁에 어떻게 세수하고 크림 바를까?(환자분덜 필독) [8] 약초궁주 2009.03.27 3006
» 지 과거를 고백해도 될랑가요(가짜 촌년) [1] yakchobat 2008.10.21 3003
1080 고양이야~~여기 생선이...(교장샘칼럼) yakchobat 2008.10.10 2993
1079 꽃피는자궁 [1] file yakchobat 2008.10.07 2992
1078 여자를 알고 싶다면 강화도로 가라... (오마이 문경미기자) 약초궁주 2009.06.16 2984

side_menu_title

  • 약초밭자유놀이터
  • 먹고! 읽고! 걷고!